최종편집 : 2022-11-28 18:39 (월)
유진섭 정읍시장, 기시재 정읍시의원 목민 감사패 받아
상태바
유진섭 정읍시장, 기시재 정읍시의원 목민 감사패 받아
  • 이민영 기자
  • 승인 2021.12.28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상공인연합회, 초정대상 시상식에서 우수 지자체로 인정 받아
유진섭 정읍시장과 기시재 정읍시의원이 지난 28일,  CCMM빌딩 컨벤션홀에서 열린 ‘2021 초정대상식에서 목민감사패를 받았다.
유진섭 정읍시장과 기시재 정읍시의원이 지난 28일, CCMM빌딩 컨벤션홀에서 열린 ‘2021 초정대상식에서 목민 감사패를 받았다.

유진섭 정읍시장과 기시재 정읍시의원이 지난 28일, CCMM빌딩 컨벤션홀에서 열린 ‘2021 초정대상 및 목민감사패 시상식에서 각각 감사패를 받았다.

초정대상은 소상공인연합회에서 주최(주관)하며, 이 상은 조선 후기 대표적 실학자인 초정 박제가 선생의 상공업 부흥 정신을 오늘에 되살리고, 소상공인 권익 보호에 앞장선 데에 대한 감사의 의미를 담아, 21대 국회의원 전원 중 소상공인 관련 입법 및 의정활동에 진력한 최우수 국회의원과 소상공인들의 직접투표로 선정하는 상이다.

오세희 소상공인연합회장은 인사말에서 “오늘의 수상자 여러분 모두 코로나 사태로 소상공인들이 어려운 상황에서 다양한 입법 활동으로 소상공인들에게 희망을 전해주셨던 분들”이라며,

“소상공인들의 고통이 끝나지 않은 상황에서 손실보상 등 현안 문제 해결과 새로운 도약을 위해 수상자 여러분 모두가 더욱 힘을 모아주실 것을 기대한다”고 인사했다.

이날 시상식에서 김두관 의원(경남 양산시을)을 비롯한 12명이 수상을 했으며, 광역단체장으로는 인천광역시 박남춘 시장, 광역의원으로는 경기도의회 안혜영 의원 등이, 기초단체장으로는 유진섭 정읍시장, 기초의원으로는 전북 정읍시의회 기시재 의원 등이 각각 감사패를 받았다.

유진섭 시장과 기시재 시의원을 비롯한 초정대상을 수상한 수상자들은 “코로나 사태 장기화로 소상공인들이 그 어느 때 보다 힘든 상황에서 소상공인 현안 해결을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서울 = 이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거주지 제한 없는 ‘e편한세상’ 오션뷰 아파트 관심
  • 악몽된 핼러윈… 서울 이태원 압사 참사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역세권 인기 지속…‘더파크 비스타 데시앙’ 본격 분양에 관심 집중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모두그램’, 한국인 팔로워 서비스 품질개선
  • 한강변 개발입지에 대규모 재개발 추진 호재…자양2동 ‘자양 리버탑’ 분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