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0 10:57 (목)
제33회 무주군 문화가족의 날 행사 개최
상태바
제33회 무주군 문화가족의 날 행사 개최
  • 한용성 기자
  • 승인 2021.12.05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학교 1년 활동 결산과 문화예술인들의 소통과 교류의 장

제33회 무주군 문화가족의 날 행사가 지난 4일 전통생활문화체험관과 최북미술관 1층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문화가족의 날 행사는 경과보고와 시상식, 기념사와 축사 순으로 진행됐다.

무주문화원이 주관하는 문화가족의 날 행사는 ‘문화학교’의 1년 활동을 결산하며, 관내 문화예술인들의 소통과 교류의 장으로 해마다 열린다.이 자리에는 황인홍 무주군수와 맹갑상 무주문화원 원장, 부문별 수상자, 그리고 문화원 임직원 등 9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다만 코로나19 감염방지를 위해 백신 접종 완료자에 한해서만 행사장 입장이 가능했다.

무주문화원 맹갑상 원장은 “코로나19라는 악조건 상황속에서도 문화예술을 사랑하는 군민들의 적극적이고 활발한 참여로 문화예술 도시의 발판을 마련했다”라며 “앞으로도 군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게 될 문화예술 분야 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무주문화원 서원아 팀장이 무주군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황인홍 무주군수로부터 공로패를 받았다. 무주문화원 이태훈 이사가 무주군의회 박찬주 의장 공로패를 수상했다.

또 무주문화원 김동렬 감사가 한국문화원연합회 회장 공로패를 받았으며, 무주문화원 통기타 강사인 황혜연 씨가 전북문화원연합회장 상을 수상했다. 그리고 무주 향교 김판곤 전교와 정태평 · 이명진 씨, 문화원 회원 박신언 씨가 각각 무주문화원장 감사패를 받았다.

이날 행사장에는 수강생들이 그동안 틈틈이 준비한 시낭송과 통기타, 서예, 민화 등 전시와 공연도 마련돼 주목을 받았다.
황인홍 군수는 “문화예술은 사람의 품격을 높이고 정서함양과 자기발전에 큰 보탬이 되는 분야다”라면서 ”코로나19라는 상황임에도 무주군 문화가족들이 문화예술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해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라고 말했다.이어 “앞으로도 더 많은 군민들이 문화예술 활동에 참여하셔서 무주가 문화예술의 고장이 될 수 있도록 다함께 노력하자”라고 덧붙였다.

한편, 올해 무주문화원에서 진행되는 문화학교에는 동초수건춤(호남 살풀이춤)을 비롯해 통기타, 민화, 서예, 보타니컬(꽃이나 과일 주제로 페인팅 기법), 아크릴푸어링(아크릴 활용한 작품) 등 총 16개 강좌가 진행됐으며 138명이 수강에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제19대 전북대총장 선거, 7명 교수 출마의지 표명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김호중 팬카페 ‘전북 아리스’, 복지시설 청소년 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