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1 09:59 (금)
전주 도심서 음란행위한 30대 검찰 송치
상태바
전주 도심서 음란행위한 30대 검찰 송치
  • 이정은 기자
  • 승인 2021.11.16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도심에서 상습적인 음란행위를 한 30대가 검찰에 송치됐다.

전주완산경찰서는 16일 공연음란 및 스토킹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A(30대)씨를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전주시 효자동의 골목길에서 자신의 신체 중요부위를 노출하고 음란행위를 한 혐의다.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해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 관계자는 "현행범으로 체포했을 당시 불구속 입건했으며 경찰 조사에서 자신의 혐의를 대부분 인정했다"고 밝혔다.
이정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제19대 전북대총장 선거, 7명 교수 출마의지 표명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한국갤럽 여론조사(14일) 이재명 37%·윤석열 31%·안철수 17%·심상정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