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17 23:02 (월)
순창군 보건의료원에 보내온 따뜻한 감사 편지
상태바
순창군 보건의료원에 보내온 따뜻한 감사 편지
  • 손충호 기자
  • 승인 2021.07.22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운 여름에 3kg의 방호복을 입고 힘들텐데 국민들을 위해 일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우리의 영웅입니다, 마스크 잘 쓰고 방역수칙을 잘 지키겠습니다.” 
 순창중앙초등학교 6학년 2반 학생들이 쓴 편지가 지난 20일 순창군보건의료원에 도착했다. 이 편지에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연일 급증하는 상황에서 방역 일선에서 고충을 겪고 있는 보건의료원 의료진들에 대한 고마움이 담겨 있어 훈훈한 감동을 전해주고 있다.
 보건의료원은 코로나19 확진자 및 접촉자 심층 역학조사와 검체 체취 및 이송, 자가격리자 관리 등 1년 반이 넘는 시간 동안 코로나19 최일선 현장에서 고군분투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으로‘4차 대유행’을 보이며, 사적 모임 인원수가 4명으로 제한되는 등 지역사회 감염 차단에도 비상등이 켜진 상황이다. 
  게다가 지난 3월부터 코로나19 예방접종 업무가 시작되면서 기존 방역 업무에 예방접종 업무까지 병행하고 있어, 직원들은 체력적 한계에도 불구하고 군민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고 있다는 보람과 사명감으로 버티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어린 학생들의 마음이 담긴 편지와 응원은 이번 코로나19 대응 의료진들에게 큰 위로가 되고 있다.  편지를 전달받은 보건의료원 관계자는 “학생들의 진심이 담긴 응원이 직원들의 마음에 큰 위로가 되었다”며 “백신접종이 차질없이 진행되고 있는 만큼 모두 힘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정영곤 보건의료원장은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게 지켜내기 위해서는 직원들의 노력뿐 아니라 군민들의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개인위생 및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 등 방역지침을 철저히 따라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순창=손충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김호중 팬카페 ‘전북 아리스’, 복지시설 청소년 후원
  • ㈜이트로디앤씨(회장 박용수), "친환경부문" 제10회 글로벌 브랜드 대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