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2 19:22 (월)
정읍시 ‘스마트도서관’ 시립중앙도서관 이전 운영
상태바
정읍시 ‘스마트도서관’ 시립중앙도서관 이전 운영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1.07.06 0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65일 연중무휴 24시간 상시 5권까지 비대면 대출·반납 가능

정읍시가 시외버스터미널에서 운영하던 비대면 스마트도서관을 시립중앙도서관으로 이전해 운영한다.

시는 시민들의 지속적인 독서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시외버스터미널 내에 스마트도서관을 운영해 왔다.

그러나 시외버스터미널 스마트도서관의 이용자층은 터미널 인근 주민이 아닌 교통편을 이용하는 불특정 유동인구였기 때문에 이용률이 저조했다.

또한 스마트도서관 고장 시 도서관과 원거리로 인해 신속대응의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따라 시는 코로나19 시대에 적합한 비대면 서비스 제공과 스마트도서관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스마트도서관의 이전을 결정했다.

시는 스마트도서관 이전을 위해 3000만원의 예산을 들여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CCTV와 에어컨 등 시설을 갖춘 부스를 제작했다.

또한 신간도서와 베스트셀러 등 350여권의 도서를 비치했으며, 시민들이 다양한 도서를 접할 수 있도록 반기별로 도서를 교체할 예정이다.

스마트도서관은 평일, 주말 관계없이 24시간 상시 대출과 반납이 가능하다.

정읍시립도서관 회원증(모바일 회원증 포함)을 가진 시민은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도서는 1인당 최대 5권까지 17일간 빌려볼 수 있다.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되고 있는 시점에서 무인으로 책을 대출하고 반납할 수 있는 도서관 서비스로 감염병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영란 도서관사업소장은 스마트도서관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환경변화에 대응해 쉽게 이용할 수 있는 비대면 생활밀착형 도서관이라며 도서관 운영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일상에서 책을 가까이 할 수 있는 문화도시 조성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농협, 송천동 디케이몰(이마트 에코시티점) 매입 물거품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1년 장사 준비 물거품” 아수라장된 운주면 일대, 수해 복구 ‘막막’
  • [칼럼] 무기력한 여름철 만성피로, 수액주사 고려한다면
  • 아이젠카, 신차 장기렌트카 리스 최대 30% 특가판매 실시
  • 전주 효자주공 재건축 조합, 논란 끊이지 않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