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08 18:41 (월)
송지용의장, 장마철 앞두고 농업용 배수로 조성현장 점검
상태바
송지용의장, 장마철 앞두고 농업용 배수로 조성현장 점검
  • 이건주 기자
  • 승인 2021.07.04 2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지용 전북도의회 의장 등이 본격적인 장마철을 앞두고 농업용 배수로 공사로 인한 농경지 침수피해를 우려해 현장활동에 나섰다.

2일 도의회에 따르면 이날 송 의장 등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 시행 중인 완주군 삼례읍 구와용·배수로 사업 현장을 찾아 수위상승 시 주변 농경지에 침수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점을 지적하고 배수로 높이보다 낮은 수위 유지 필요성을 강조했다.

사업 현장 인근 농민들이 그동안 침수 및 재해 우려 등 민원을 제기한데 따른 것으로 송 의장 등은 LH 전북본부 익산사업소장과 한국농어촌공사 전주,완주,임실 지사장 등을 면담했다. 또 인근 주민들과 함께 구와용·배수로 조성사업 현장도 방문했다.

송 의장은 이 자리에서 “농민들의 피해가 발생하고 있어 특단의 대책이 필요하다”며 “원활한 농업용수 공급 및 집중호우 발생시 인명 피해 예방을 위해 수문 구멍(Block Out) 확보 및 안전휀스 설치가 시급하다”고 주문했다. 이건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세종 에버파크’, 현대건설 시공 예정으로 눈길
  • ‘무보직 사무관제’ 도입 놓고 공직사회 ‘술렁’
  • 전주 평화동에 명품아파트 들어선다!
  • 전북도 첫 ‘무보직 사무관’ 도입....팀장직위 절반 사라진다
  • [칼럼] 여름철, 지루성피부염 주의해야
  • [칼럼] 기미 및 주근깨 등 잡티, 레이저 토닝 시 주의할 것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