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20 00:16 (수)
동료의원 성추행 혐의 정읍시의원 항소심서도 혐의 부인
상태바
동료의원 성추행 혐의 정읍시의원 항소심서도 혐의 부인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1.04.14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료 의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받은 정읍시의회 의원이 2심에서도 혐의를 부인했다.

강제추행 등의 혐의로 기소된 A시의원에 대한 항소심 첫 재판이 14일 전주지법 제1형사부(부장판사 강동원) 심리로 열렸다.

A 시의원 측 변호인은 1심과 같이 무죄를 주장했다.

변호인 측은 “1심에서 제출된 CCTV 영상에는 강제추행 혐의를 입증할 만한 사실이 없다”면서 “또 당시 피고인과 피해자 사이에는 케이크 상자가 있어 껴안는 행위는 물리적으로 불가능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피해자의 진술과 목격자의 진술도 신빙성이 없으며 당시 상황으로 볼 때 피고인이 피해자를 껴안아서 추행하려는 고의가 있었다고 보기 어렵다”며 “또 만약 유죄가 인정되더라도 원심의 집행유예 형은 무거워서 부당하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A 시의원의 변호인측은 증거로 제출된 사건 당시 CCTV영상에 대한 증거조사를 재차 요청했다. 재판부가 이를 받아들이면서 영상에 대한 증거조사도 진행됐다.

A 시의원에 대한 다음 재판은 5월12일에 열린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호영 의원, ‘삼겹살 갑질’ 등 지역문제 연속 해결 호평
  • 가정폭력에 이혼한 친모 “친부가 두딸도 폭행" 주장
  • ‘브랜드’가 만드는 새로운 단지형 타운홈 패러다임…양주 옥정신도시 ‘라피아노 스위첸 양주옥정’ 주목
  • 집값 상승, 대출규제에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반사이익 ‘이수역 동작 하이팰리스 3차’ 관심
  • 원스톱 인프라 품은 ‘대광로제비앙 장성 센텀스카이’ , 10월 14일 그랜드 오픈
  •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과천청사역’ 10월 분양 예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