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4-14 17:57 (수)
고창군, 3월부터 500원 농어촌 통학택시 개시
상태바
고창군, 3월부터 500원 농어촌 통학택시 개시
  • 임동갑 기자
  • 승인 2021.03.01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이 통학환경이 열악한 관내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3월2일부터 통학택시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고창군은 집에서 학교까지 통학거리가 2㎞이상이며, 농어촌버스가 운행하지 않거나 운행시간이 등·하교 시간과 맞지않아 어려움을 겪는 중·고등학생들을 대상으로 매년 학기 중 통학택시를 지원하고 있다.

 

통학택시를 이용할 때마다 택시요금 중 학생이 500원만 내면 그 외 요금을 군에서 보조해 준다. 이용요금이 버스요금과 같고 택시 운행시간도 등·하교 시간과 맞출 수 있어 학생과 학부모 사이에서 인기가 많다.

 

올해는 중·고등학교에서 100명의 이용신청을 받아 자격요건 검토를 마쳤다.

 

고창군 관계자는 “중·고교 학생들의 안전을 지키고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해 매년 통학택시를 지원하고 있다”며 “교통 소외지역 주민이 일상생활에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통학택시 외 행복콜택시, 행복버스 등 맞춤형 교통복지정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고창군에서는 지난해에도 통학택시 22대를 운영하여 관내 18개학교 중·고등학생 111명(중학생 73명, 고등학생 38명)을 지원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익산시,안전한 수돗물 공급 ‘상수도 시설 점검’ 강화
  • 정세균 총리, 4월 재보선과 관계 없이 대권 도전
  • ‘전유진’을 위한 노래
  • '꽃보다 방역' 도내 봄축제 올해도 휴업
  • Global X Japan, ESG ETF 2종 일본 동경거래소 상장
  • CEO가 ESG경영 이해하고 적극 추진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