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4-19 22:31 (월)
익산 민·관 협력으로 청년 창업 지원 나선다
상태바
익산 민·관 협력으로 청년 창업 지원 나선다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1.02.26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와 롯데마트가 지역 청년들의 창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다양한 지원에 나선다.

시는 26일에 롯데마트와 청년창업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식에는 정헌율 시장과 롯데마트 배효권 충청호남부문장, 모수경 익산점장, 강호현 익산 상권활성화 추진단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청년들의 창업을 적극 지원하고 지역 상권 활성화에 협력한다.

그동안 시와 롯데마트는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한 민관협력방안을 논의 해오던 중 롯데마트 익산점 내 푸드코트 전체 공간을 청년들을 위한 외식 창업 공간으로 활용하기로 결정했다.

시는 청년 창업자들에게 시설비와 임대료를 지원하고 롯데마트는 보증금과 관리비 면제, 카드 수수료를 지원해 청년들이 안정적으로 창업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시는 오는 4월까지 청년(예비)창업자를 최종 선정하고 창업공간 리모델링을 통해 영업을 개시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사업 대상자는 지역에 거주하는 만 18~39세 이하 예비창업자로 총 5개팀을 선발한다.

사업이 추진되면 청년 일자리 창출은 물론 외식창업을 통한 지역상권 활성화가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민관이 함께 청년창업을 위해 함께 손을 맞잡은 점이 매우 고무적이다앞으로도 청년들의 다양한 창업 활동과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유진’을 위한 노래
  • 정세균 총리, 4월 재보선과 관계 없이 대권 도전
  • 익산시,안전한 수돗물 공급 ‘상수도 시설 점검’ 강화
  • '꽃보다 방역' 도내 봄축제 올해도 휴업
  • Global X Japan, ESG ETF 2종 일본 동경거래소 상장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