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4-19 17:49 (월)
부안군, 전북도 지방세정 종합평가 "우수기관"
상태바
부안군, 전북도 지방세정 종합평가 "우수기관"
  • 이헌치 기자
  • 승인 2021.02.25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군수 권익현)은 전북도에서 실시한 2021년 지방세정 종합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기관표창과 함께 1100만원의 포상금을 수상한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는 도내 14개 시군의 2020년도 세정운영 전반에 대해 지방세 증감율, 지방세 징수율, 합리적인 지방세 운영 등 12개 항목을 기준으로 실시됐다.
군은 지방세 부과시 적극적인 홍보활동으로 군민불편을 최소화 했으며 신속한 지방세과오납금 환급을 추진하는 등 납세자의 권익과 세정신뢰도를 높여 성실납세 풍토를 조성하고자 꾸준히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아 우수기관의 영예를 안았다.?
또 지난해 4월 국세·지방세 통합민원실을 개소해 국세와 지방세를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 군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은 점도 높이 평가됐다.
이영흔 재무과장은 “이번 우수기관 선정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납세자들에게는 납기연장 등 세제혜택을, 고액·상습체납자에 대해서는 개별적으로 체납원인 분석을 통한 강력한 징수활동을 펼치는 등 상황에 따라 적극적으로 대응해 온 결과”라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도 적기에 정확한 부과를 바탕으로 성실납세자에게는 지역의 주인으로서 자긍심을 심어주고 납세자를 위한 제도를 적극적으로 운영해 지방세정에 대한 신뢰도를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부안=이헌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총리, 4월 재보선과 관계 없이 대권 도전
  • ‘전유진’을 위한 노래
  • 익산시,안전한 수돗물 공급 ‘상수도 시설 점검’ 강화
  • '꽃보다 방역' 도내 봄축제 올해도 휴업
  • Global X Japan, ESG ETF 2종 일본 동경거래소 상장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