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6 11:13 (토)
전북농협·롯데상자(주), 상생협력 업무협약
상태바
전북농협·롯데상자(주), 상생협력 업무협약
  • 왕영관 기자
  • 승인 2021.01.28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28일 지역본부 상황실에서 ㈜롯데상사와 전라북도 광역브랜드 ‘예담채 십리향米’판매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정재호 전북농협 본부장, 서광식 ㈜롯데상사 글로벌사업 상무, 전봉구 옥구농협 조합장 등이 참석했다. 

전라북도 농업기술원에서 10년간의 연구를 통해 개발된 ‘예담채 십리향米’는 밥을 지을 때 구수한 향이 십리를 간다는 ‘향미’로 전라북도와 전북농협이 손을 잡고 소비자에게 최고 품질의 쌀을 제공하기 위해 만든 전라북도 광역브랜드다. 

전북농협은 지난해 1월 십리향米를 출시해 2019년산 110톤을 전량 완판 했고, 2020년에 생산된 696톤을 ㈜롯데상사와 협력해 무세미와 완전미로 전국 500여개 롯데마트와 롯데슈퍼를 통해 전량 판매할 계획이다. 

정재호 본부장은 “품질에 비해 저평가 되어 있는 전북 쌀 이미지 제고를 위해 전라북도 광역브랜드 ‘예담채 십리향米’의 안정적인 판로를 확대하는 등 쌀 산업이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읍시, 우암로 지중화사업 11억6000만원 투입
  • ‘그린 새만금’개발 속도…“글로벌 신산업 중심지 도약”
  • 민주당 전북도당·전북도, 호남 초광역권 에너지경제공동체 참여
  • 2021년 인공지능시대의 개막, 인공지능이 바꾸는 미래 세상
  • "차기 대선 관통하는 핵심의제 발굴에 집중"
  • 군산시·경찰·세무서, 아파트 분양권 불법거래 합동단속반 가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