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2-26 15:28 (금)
익산시, “설맞이 지역경기 활성화 나선다”
상태바
익산시, “설맞이 지역경기 활성화 나선다”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1.01.28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가 설 명절을 앞두고 지역경기 활성화에 나선다.

28일 시에 따르면 각종 공사·용역·물품 대금 100억원, 인건비를 포함한 경상비 80억원, 민간보조사업 지원금 50억원, 농가소득 안정지원을 위한 쌀 직불금 100억원 등 약 330억원의 재정자금을 신속 집행한다.

시는 이번 설 명절 자금의 신속집행을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관련 부서에 사업비 지출에 따른 사전절차를 꼼꼼히 이행해 줄 것을 요청해 왔다.

원활한 자금 집행을 위해 지방세와 세외수입 등 세입금 예측은 물론 유휴자금 예치 시 만기일자 조정을 통해 명절 대금 집행을 준비해 왔으며 보조금 등 자금 사전확보에도 만전을 기해 왔다.

이어 시민들을 대상으로 기초연금, 생계급여, 아동수당 등 약 270억원의 복지급여 지급을 완료했다.

시 관계자는설 명절을 앞두고 일자리창출과 서민생활 안정 등 실물경기 활성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기 위해 각종 대금이 조속히 지급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동원하겠다이번 재정자금은 각종 공사용역 관련 사업비 집행에 집중해 경기 활성화는 물론 시민들이 보다 훈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는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전력지사, 설 명절 맞이 노사합동 ‘사랑나눔’ 봉사활동
  • 정읍시, 우암로 지중화사업 11억6000만원 투입
  • 전북도와 시군, 코로나 긴급재난지원금 2370억원 지급
  • ‘그린 새만금’개발 속도…“글로벌 신산업 중심지 도약”
  • “전북을 K뉴딜 중심지로 만들겠다”
  • "차기 대선 관통하는 핵심의제 발굴에 집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