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2-26 15:28 (금)
부안군립도서관, 찾아가는 겨울 독서교실
상태바
부안군립도서관, 찾아가는 겨울 독서교실
  • 이헌치 기자
  • 승인 2021.01.28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립도서관은 지난 26일부터 오는 2월 2일까지 줄포 갈대숲 작은도서관 개관을 기념해 찾아가는 겨울 독서교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독서교실은 ‘그림책으로 배우는 읽기의 즐거움!!’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며 작은 손으로 사부작 사부작 만드는 토탈공예와 그림책 읽기를 결합해 긴 겨울방학 동안 독서의 즐거움과 만족도를 높여 책과 더욱 가까이 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특히 줄포지역의 이음지역아동센터 아동 및 관내 초등생을 대상으로 ‘열두띠 이야기’, ‘안녕? 한다는게 그만 어흥!’, ‘오렌지빛 도마뱀아 나랑 같이 살자’, ‘생각을 모으는 사람’, ‘팥죽할머니와 호랑이’ 등 친숙하고 재미있는 책을 같이 나눠 읽으며 새로운 시각에서 책의 내용을 정리해 보고 질문 해보기, 양말목 업사이클링, 머그아트, 초코퐁듀 만들기 등 색다른 활동도 진행할 예정이다.
유안숙 교육청소년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도서관 이용이 어려워진 어린이들이 이번 겨울 독서교실을 통해 책과 친숙해지기를 바라고 더불어 작은도서관의 활발한 이용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부안군 줄포면 옛 줄포 문화의 집 2층을 리모델링 한 줄포 갈대숲 작은도서관은 지난 19일 개관했으며 운영시간은 매주 화~토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부안=이헌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전력지사, 설 명절 맞이 노사합동 ‘사랑나눔’ 봉사활동
  • 정읍시, 우암로 지중화사업 11억6000만원 투입
  • 전북도와 시군, 코로나 긴급재난지원금 2370억원 지급
  • ‘그린 새만금’개발 속도…“글로벌 신산업 중심지 도약”
  • “전북을 K뉴딜 중심지로 만들겠다”
  • "차기 대선 관통하는 핵심의제 발굴에 집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