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3 10:10 (수)
전북농협, 설 명절 대비 식품안전 집중 관리
상태바
전북농협, 설 명절 대비 식품안전 집중 관리
  • 왕영관 기자
  • 승인 2021.01.27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검사국(국장 이문구)과 합동으로 다음달 14일까지 도내 240여개 계통사업장의 설 명절 먹거리 안전을 위한 식품안전 집중 관리를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현재 식품안전 및 위생관리를 위해 각 사업장별로 식품안전 관리자를 지정·운영해오고 있으며, 보다 철저한 관리를 위해 설 명절 대비 식품안전 특별상황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특히, 식품 보관 온도 유지, 유통기한 준수, 축·수산물 작업장 위생관리 등 각 매장별 중점관리 사항에 대해 지도를 강화해 식품의 신선도와 안전성 확보에 전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또한 위탁점검기관(세스코)과 자체점검반을 병행 운영하는 등 현장 모니터링을 실시하면서 안전한 먹거리 공급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겨울철 많이 발생하는 노로 바이러스 식중독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음식 조리 전과 화장실 사용 후 등 손 씻기와 어패류는 1분 이상 완전하게 익혀 먹기를 안내하고 있다.

정재호 본부장은“코로나19 이후 농산물 안전성 확보가 더욱 중요해졌다”면서“설 명절을 앞두고 농협 매장을 찾는 고객들이 안심하고 우리 농산물을 이용할 수 있도록 각 매장의 식품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읍시, 우암로 지중화사업 11억6000만원 투입
  • 민주당 전북도당·전북도, 호남 초광역권 에너지경제공동체 참여
  • ‘그린 새만금’개발 속도…“글로벌 신산업 중심지 도약”
  • 전북도와 시군, 코로나 긴급재난지원금 2370억원 지급
  • 2021년 인공지능시대의 개막, 인공지능이 바꾸는 미래 세상
  • "차기 대선 관통하는 핵심의제 발굴에 집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