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3 10:10 (수)
정읍시, 농산물 가공상품 활성화…소득향상 앞장
상태바
정읍시, 농산물 가공상품 활성화…소득향상 앞장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1.01.24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지역 농산물 가공상품 활성화를 통한 농업인 소득향상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

이의 일환으로 농업기술센터는 지난해 7월부터 가공실과 포장실, 위생전실, 교육장 등을 갖춘 농산물가공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농산물가공센터에서는 다품목 소규모 가공에 적합한 7988대 장비를 갖춰 과채주스, 액상 차, , 분말, 과립 등 가공제품 생산이 가능하다.

과채주스와 잼류에 대해서는 식품안전관리기준(HACCP) 인증을 받아 식품 안전성 확보 및 마케팅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또한 현장중심의 가공기술 이전과 1:1 코칭으로 식품제조 가공업 등록에 필요한 행정절차와 시제품 생산, 품질관리, 마케팅 지원 등 종합적인 지원도 하고 있다.

특히, 농식품 가공 아이디어는 있으나 가공시설을 갖추지 못한 농업인이 시설·장비 등 초기투자 부담 없이 가공 상품화해 소득을 창출할 수 있다.

지난해는 사과, 딸기, 비트, 새싹귀리, 생강, , 고구마 등을 이용한 가공품을 생산해 8600만원의 소득을 올렸다.

또한 가공창업 판로 개척을 위한 포장 디자인 개선과 HACCP 팀장 교육, 가공실무 맞춤형 컨설팅을 추진하며 높은 호응을 얻었다.

올해는 가공 예비창업 농업인을 대상으로 식품위생법과 최신 소비 트렌드 등 가공기초부터 가공장비 운용기술과 상품화, 유통·판매, 마케팅 운영관리까지 단계별로 농업인 수요와 수준별 요구를 반영한 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다.

교육은 23일부터 교육생 모집 후 3월부터 11월까지 총 25회 운영된다.

농업기술센터 이완옥 소장은 농산물가공센터를 통해 농산물 가공 전문인력은 물론 다양한 선도모델을 발굴·육성하겠다농업·농촌의 활력을 되찾고 새로운 소득원 창출 등 농가소득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읍시, 우암로 지중화사업 11억6000만원 투입
  • 민주당 전북도당·전북도, 호남 초광역권 에너지경제공동체 참여
  • ‘그린 새만금’개발 속도…“글로벌 신산업 중심지 도약”
  • 전북도와 시군, 코로나 긴급재난지원금 2370억원 지급
  • 2021년 인공지능시대의 개막, 인공지능이 바꾸는 미래 세상
  • "차기 대선 관통하는 핵심의제 발굴에 집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