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2-24 22:08 (수)
정읍시, 산림분야 녹색일자리 창출
상태바
정읍시, 산림분야 녹색일자리 창출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1.01.21 2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억8000만원 투입…2월부터 8개 분야 66명 선발 운영

정읍시가 올해 녹색일자리 창출과 지속 가능한 산림자원 관리를 위해 138000만원을 투입해 산림 재정지원 일자리사업을 추진한다.

이는 시가 산림청의 지원을 받아 추진하는 산림서비스 일자리 사업으로, 8개 분야 66명을 선발해 2월부터 운영할 예정이다.

일자리 분야는 공공산림 가꾸기 산사태 현장 예방단 덩굴류 제거단 산불전문 예방화대 산림 병해충 예찰방제단 도시녹지 관리원 숲길 체험 지도사 숲 생태관리원이.

시는 공공산림 가꾸기와 덩굴류 제거를 통해 지속 가능하고 공공성이 높은 산림을 육성하, 산불전문 예방진화대와 산림 병해충 예찰방제단, 산사태 현장 예방단을 운영해 산림재해를 예방할 계획이다.

또한 도시녹지 관리원, 숲길 체험 지도사, 숲 생태 관리원을 통해 산림 휴양과 녹지 경관을 개선해 시민들에게 양질의 산림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 13일부터 15일까지 참여자 신청을 받았으며, 서류검토와 면접을 거쳐 분야별 최종 참여자를 선발할 예정이다.

취업 취약계층에 대한 일자리 지원과 재정 자립을 지원하는 취지로 참여자 선발 시 취업보호 대상자 등을 우선 선발한다.

근로 시간은 18시간(오전 9~오후 6)이다. 5일 근무를 원칙으로 작업별·시기별 특성에 따라 탄력적으로 운영되며, 1일 임금은 69760원이다.

유진섭 시장은 산림분야 일자리 창출을 통해 산림자원을 보다 가치 있게 만들어 경관을 개선하고 산림재해를 사전에 예방하는 한편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전력지사, 설 명절 맞이 노사합동 ‘사랑나눔’ 봉사활동
  • 전북도와 시군, 코로나 긴급재난지원금 2370억원 지급
  • 정읍시, 우암로 지중화사업 11억6000만원 투입
  • “전북을 K뉴딜 중심지로 만들겠다”
  • ‘그린 새만금’개발 속도…“글로벌 신산업 중심지 도약”
  • 전북농협, 설 명절 대비 식품안전 집중 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