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5 17:36 (금)
윤준병 의원, 새만금 수질개선 관련 질의 해
상태바
윤준병 의원, 새만금 수질개선 관련 질의 해
  • 이민영 기자
  • 승인 2021.01.19 2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정애 장관 후보자 “긍정적 답변”받아

국회 윤준병 의원(정읍·고창,환노위)은 오늘 열리는 환경부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와 관련해 지역현안인 새만금 수질개선 방안과 해수유통에 대한 입장을 묻는 서면질의를 통해 한정애 장관 후보자의 서면답변에서“새만금 해수유통량 확대결정이 새만금호 수질관리 측면에서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란 답변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한정애 후보자의 답변에 따라 올 상반기 마련될 예정인 후속 수질대책 세부이행계획에 해수유통 확대를 통한 새만금 수질개선 방안이 탄력을 받을 것이란 분석이 제기되고 있다.

윤 의원의 서면질의를 받은 한정애 후보자는“지난 제24차 새만금위원회에서 해수유통량 확대 결정이 내려졌는데, 향후 새만금호 수질관리 측면에서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판단한다”며, “농업용수 공급대안·후속 수질관리대책 등이 마련되면 새만금위원회에서 의견수렴을 거쳐 새만금호 관리 방향에 대한 합리적인 의사결정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답변했다.

이어 한 후보자는 “‘새만금유역 제2단계 수질개선종합대책’ 중 수질개선 효과가 명확한 사업들은 지속 추진하는 동시에, 새만금유역 수질악화의 주 원인으로 분석되고 있는 농업비점 및 축산계 오염원 관리를 위한 대책을 추진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 의원이 밝힌 7가지 핵심 고려사항은 ① 새만금 유역에 연결된 상류하천 용량 확보 ② 동진강과 만경강 하수처리시설 투자 담보 ③ 기존 계획된 호내 시설 공사 진행 담보 ④ 호내 오염처리 시설 투자 지속 ⑤ 호내 물의 순화시스템 마련 ⑥ 인근 어민들의 어촌 활동 제약 최소화 ⑦ 물의 순환을 위한 갑문 개설 시 조력발전 검토 등으로 한 후보자는 이에 대해“새만금위원회와 관계기관 차원에서 관련 지자체 및 지역주민 등 이해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종합적인 검토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답했다.

서울 = 이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읍시, 우암로 지중화사업 11억6000만원 투입
  • ‘그린 새만금’개발 속도…“글로벌 신산업 중심지 도약”
  • 민주당 전북도당·전북도, 호남 초광역권 에너지경제공동체 참여
  • 2021년 인공지능시대의 개막, 인공지능이 바꾸는 미래 세상
  • "차기 대선 관통하는 핵심의제 발굴에 집중"
  • 군산시·경찰·세무서, 아파트 분양권 불법거래 합동단속반 가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