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1 10:42 (월)
농협은행 전북본부, 신축년 새해 첫 기업 현장방문 행보 펼쳐
상태바
농협은행 전북본부, 신축년 새해 첫 기업 현장방문 행보 펼쳐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1.01.19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은행 전북본부(본부장 장기요)는 정읍시 신용육가공 농공단지에 소재한 우수 농식품기업 ㈜플러스원(대표 심재국)을 방문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현장방문은 설 명절을 맞이해 도내 중소기업에 대한 현장 모니터링과 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 하고자 마련됐다.

㈜플러스원은 닭·오리 등을 시간당 1만 수 이상 가공해 굽네치킨 등에 공급하고 있는 우수 농식품기업으로 지역에서 240여명 이상의 고용을 창출하고 있는 일자리창출 우수기업이기도 하다. 

장 본부장은 이날 김종덕 플러스원 상무와 최신 육가공설비를 살펴본 뒤 저금리 기업대출 및 농식품 기업금융 활성화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장기요 본부장은 “우수 농식품기업은 전북지역 경제의 한축을 담당하고 있다”며 “NH농협은행 전북본부는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에 부응해 농식품기업을 발굴하고 지원하는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NH농협은행은 설 명절을 맞아 도내 중소기업의 유동성 부족 문제 해결을 위해 10조원 규모의‘설 명절 특별자금’을 24일까지 지원하며, 금융비용 부담 완화를 위해 특별우대금리 0.1%를 추가로 제공한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읍시, 우암로 지중화사업 11억6000만원 투입
  • 전북도와 시군, 코로나 긴급재난지원금 2370억원 지급
  • ‘그린 새만금’개발 속도…“글로벌 신산업 중심지 도약”
  • 민주당 전북도당·전북도, 호남 초광역권 에너지경제공동체 참여
  • “전북을 K뉴딜 중심지로 만들겠다”
  • 2021년 인공지능시대의 개막, 인공지능이 바꾸는 미래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