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2-24 22:08 (수)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 꼭 받으세요”
상태바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 꼭 받으세요”
  • 김태인 기자
  • 승인 2021.01.17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 무료서비스

올해부터 축산농가에서 가축분 퇴비를 살포하려면 농업기술센터에 퇴비 부숙도 검사를 의뢰해 부숙 판정을 받아야 한다.
15일 진안군에 따르면 오는 3월 25일부터 모든 축산 농가 및 퇴비 제조업체는 퇴비 배출 이전에 축산면적에 따라 신고대상 축사는 연 1회, 허가 대상 축사는 연 2회 부숙도 검사를 받아야 한다.
퇴비 부숙도 검사 제도는 지난해 3월 25일부터 시행됐으며, 축산농가의 준비부족 등을 해소하기 위해 1년간 계도기간을 뒀다
계도기간이 끝나는 오는 3월 25일부터는 가축분 퇴비를 농경지에 살포 시 축사면적 1500㎡이상의 농가는 부숙후기나 부숙완료된 퇴비를, 축사면적 1500㎡미만의 농가는 부숙중기 이상의 퇴비를 살포해야 한다.
검사를 받지 않거나 기준을 충족하지 못한 퇴비를 농경지에 살포 및 처리하면 과태료(30~200만원)가 부과된다.
퇴·액비 시료를 의뢰하려면, 퇴비는 5~6곳 이상 채취하여 균일하게 혼합하여 500g 정도를 시료봉투에 담고. 액비는 저장소를 10분 이상 교반·폭기 시킨 후 채집통을 액비로 한번 헹구고 400mL 정도 채취하여 농업기술센터 토양검정실(063-430-8629)로 의뢰하면 된다. 검사비는 무료다. 
진안군은 올해 퇴·액비 성분 분석 및 전처리 장비를 확보해 함수율, 중금속(구리, 아연),  염분 등 분석 서비스까지 확대 제공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퇴비 부숙도 검사 제도가 안정적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부숙도 검사대상 축산농가는 빠른 시일 내에 농업기술센터에 검사를 신청 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전력지사, 설 명절 맞이 노사합동 ‘사랑나눔’ 봉사활동
  • 전북도와 시군, 코로나 긴급재난지원금 2370억원 지급
  • 정읍시, 우암로 지중화사업 11억6000만원 투입
  • “전북을 K뉴딜 중심지로 만들겠다”
  • ‘그린 새만금’개발 속도…“글로벌 신산업 중심지 도약”
  • 전북농협, 설 명절 대비 식품안전 집중 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