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2-26 15:28 (금)
무주군, ‘전문성을 강화해 사유림 경영 활성화 도모‘한다
상태바
무주군, ‘전문성을 강화해 사유림 경영 활성화 도모‘한다
  • 한용성 기자
  • 승인 2021.01.17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군산림조합과 MOU 체결

무주군은 15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황인홍 군수와 박철수 무주군산림조합장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민 · 관 협력형 산림경영 사업’과 ‘2021년 선도 산림경영단지 조성 사업’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양 기관은 업무협약서를 통해 전문성을 활용한 사유림 경영 활성화, 예산확보, 행정 협력체계 유지, 홍보활동 강화 등을 통해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선도 산림경영단지 조성사업은 무주군과 경영주체인 무주군산림조합이 심혈을 기울인 결과 지난해 9월 산림청 공모에 선정됐으며, 2021년부터 2030년까지 10년간 국비 52억 원을 지원받아 총 사업비 75억 원이 투입된다. 
주요 내용으로는 무주군 무풍면 현내리와 은산리, 증산리 1,555ha 사유림을 집단화 · 규모화해 산림자원의 순환경제를 실현하고 산림소유주의 소득 증대를 도모하기 위해 벌채와 조림, 숲가꾸기, 임도 신설, 천마 임간 재배 사업을 추진 한다.
산림조합의 전문성을 활용한 산림사업 위탁을 통해 공공성을 강화하고 효율성을 극대화하고자 산림청에서 시범으로 시행하는 민 · 관 협력형 산림경영 사업은 전년도 전라북도에서 유일하게 조림, 숲 가꾸기 전체 사업을 무주군산림조합에 위탁하여 성공적으로 완료한 바 있다.  
올해는 국비 20억 원을 지원받아 총 44억 원을 투입해 경제림, 큰 나무 등 조림 315ha, 숲 가꾸기 1,460ha 규모로 추진되며 무주군산림조합은 사업 대상지 확보, 사업 발주 및 관리 감독 등을 담당하게 된다. 
황인홍 무주군수는 “무주군산림조합과의 위탁사업 MOU를 체결함으로써 전문성과 행정력 강화를 통한 사유림 경영 활성화가 기대 된다”라며 “사업의 성공을 위해 협력체계를 더욱 공고히 하여 사유림을 건강하고 경제력을 갖춘 순환경제 모델림으로 조성해 산림의 공익적 기능과 소득증대를 도모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전력지사, 설 명절 맞이 노사합동 ‘사랑나눔’ 봉사활동
  • 정읍시, 우암로 지중화사업 11억6000만원 투입
  • 전북도와 시군, 코로나 긴급재난지원금 2370억원 지급
  • ‘그린 새만금’개발 속도…“글로벌 신산업 중심지 도약”
  • “전북을 K뉴딜 중심지로 만들겠다”
  • "차기 대선 관통하는 핵심의제 발굴에 집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