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4 02:14 (화)
서울바라기
상태바
서울바라기
  • 전민일보
  • 승인 2020.12.23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시대! 서울 사람들이 이 말을 선창하자. 지방 사람들도 덩달아 그 구호를 복창했다. 벌써 여러 해 전 이야기다.

요즘에도 이따금 지방시대란 말과 마주치는 일이 있다. 그러나 처음에 비해 그 느낌의 감도는 다르다. 한낱 구호만으로는 지방시대의 문이 열리지 않는다는 사실을 깨달았기 때문이다.

문화예술 인구의 6할이 서울에 있고 문화시설의 55%가 서울에 편중돼 있으며 문화예술 행사의 72%가 서울에서 이루어지고 있고 출판문화의 95%가 서울에 자리 잡고 있다는 엄연한 현실을 되새겨 볼 때 지방시대란 연목구어가 아닐지?

원자탄에 버금갈 위력을 지녔다는 방송이 그토록 ‘지금은 지방시대’라고 외쳐댔고 막강한 영향력을 가진 신문들이 아무리 ‘지방시대’를 부추겨도 서울의 인구증가 현상은 수그러 들지 않는다.

월급쟁이도 예술가도 장사꾼도 서울로 가지 못해 안달이다. 서울로 가야 출세도 하고, 명예도 얻고, 벼락부자도 될 수 있다고 여긴 탓일 것이다. 이러한 해바라기 성 서울 바라기 성향이 바뀌지 않는 한 지방시대는 뿌리내리기 어려우리라 믿는다.

라이샤워 교수는 ‘일본의 근대화’란 저서에서 이런 지적을 했던 것으로 기억한다. 근대화 과정에서 서구 스타일을 모방한 일본인들의 의식구조는 목적지향성인데 반해 중국과 한국인의 의식구조는 지위지향성이란 것이다.

목적지향성이란 국민 각자가 자기가 종사하는 분야에서 최고의 권위자, 최고의 전문가가 되려는 사고방식이라면 지위지향성은 오로지 높은 자리만을 추구하는 사고방식이라는 이야기다.

서양사람들은 의식구조가 목적지향성인데 한국이나 중국 사람들은 지위지향성이란다.

따라서 서양을 본받은 일본은 산업이 고르게 발전할 수 있었는데 우리나라는 사농공상이란 직업상 서열이 매겨졌던 것이다.

머리가 좋던 나쁘던 출세를 위하여 과거시험에 매달리고 또 과거에 급제한 행운아들은 거기서 만족하지 않고 더 높은 자리를 향하여 치열한 각축전을 벌인다. 농경사회가 산업사회, 정보화사회로 변하면서 우리네의 의식구조에도 변화가 없었던 것은 아니다. 그러나 내면을 깊숙이 들여다보면 아직도 지위지향성이란 의식이 꿈틀거리고 있음을 엿볼 수 있다.

지방 기관장의 대부분은 하숙생들이다. 가족은 서울에 두고 몸만 직장따라 지방에 내려와 있기 때문이다. 그렇다고 그들만 탓할 일은 아니다. 그들 가족이 이사를 하지 못한 가장 큰 이유는 자녀교육 문제 때문이니까.

서울이란 좋은 여건속에서 자녀를 교육시키고 싶어하는 어버이의 심정을 이해할 수 있다. 그러나 그 어버이의 심정에도 우리의 핏줄 속에 면면히 흐르는 지위지향성이란 의식이 내포되어 있다는 사실을 음미해 볼 일이다.

예술분야도 크게 다를 바 없다. 여기에도 서울바라기 현상은 있다. 명성을 얻었다 하면 서울로 옮겨가기를 주저하지 않는다. 고향을 지키며 예술분야에 정진하는 이는 가뭄에 콩 나기 식이고 오히려 어리석거나 무능한 사람으로 낙인찍히기 십상이다.

연극인이 무대에 서려 해도 호주머니를 털어야 한다. 이처럼 지방의 예술이 ‘호주머니 털이 예술’의 범주를 벗어날 수 없다면 지방시대란 구호가 얼굴을 붉히지 않을 수 없을 것이다.

참다운 지방시대가 도래하기 위해서는 지방이 서울의 신탁통치에서 벗어날 수 있어야 한다.

지방은 지방사람들의 머리와 가슴과 손에 맡겨져야 한다. 그렇게 되는 날 지방시대의 새로운 지평은 열릴 것이고 지방시대를 좀먹는 서울 바라기도 사라질 것이다.

김학 수필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규제지역 수혜 기대...대방건설 ‘평택 고덕 디에트르’ 주목
  • 규제완화를 통한 LTV상향, 주택담보대출비교를 잘해야
  • 발길 몰리는 평택 고덕신도시…대방건설, ‘디에트르’ 분양 예정
  • 신천지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수장절 온라인 세미나 개최
  • 규제 완화, 우리 아파트 주택담보대출LTV가 상향된다
  • 동상이몽 이현이 테일러 푸룬, 어디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