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1 10:42 (월)
전주시, 문화예술인 거주·창작 복합공간 구축
상태바
전주시, 문화예술인 거주·창작 복합공간 구축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0.12.21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서학동 예술마을에 문화예술인들이 편안하게 거주하면서 창작활동에 매진할 수 있는 복합공간이 생긴다. 전주시는 내년 6월까지 총사업비 12억1600만원을 투입해 서학동 예술마을에 ‘(가칭)창작레지던시 플라자’를 구축키로 했다.

창작레지던시 플라자는 예술인들을 위한 공동 창작공간은 물론 안정적인 창작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주거까지 지원하는 게 핵심으로, 2층 규모의 건물을 리모델링해 구축된다.

1층은 카페와 오픈작업실, 휴식 공간으로 조성되며, 2층은 예술인들의 주거공간 4곳과 공유주방 등으로 구성된다. 시는 주거공간의 경우 시세의 80% 이하의 저렴한 임대료로 예술인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시는 서학동 예술마을에 창작레지던시 플라자같은 공동 창작공간과 함께 청년 예술인을 위한 사회주택 ‘창공’이 제공되면서 예술인들을 위한 활동기반을 더욱 강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국승철 도시재생과장은 “서학동에 예술인을 위한 거점시설 조성을 계기로 예술인 뿐만 아니라 지역주민, 서학동 예술마을을 찾는 모든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예술체험과 관람 등을 지원해 예술문화를 확산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읍시, 우암로 지중화사업 11억6000만원 투입
  • 전북도와 시군, 코로나 긴급재난지원금 2370억원 지급
  • ‘그린 새만금’개발 속도…“글로벌 신산업 중심지 도약”
  • 민주당 전북도당·전북도, 호남 초광역권 에너지경제공동체 참여
  • “전북을 K뉴딜 중심지로 만들겠다”
  • 2021년 인공지능시대의 개막, 인공지능이 바꾸는 미래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