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1-20 23:23 (수)
장수군, 주민 안전 중심 겨울철 설해대책 추진
상태바
장수군, 주민 안전 중심 겨울철 설해대책 추진
  • 이재엽 기자
  • 승인 2020.11.29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은 겨울철 안전한 도로 환경 조성을 위해 겨울철 설해대책 상황실을 운영하고 비상대응체제에 돌입했다고 27일 밝혔다. 
장수군은 오는 3월까지 겨울철 설해대책 기간으로 지정해 폭설 등에 대비한 도로관리 상황실을 운영하고 강설량에 따른 24시간 비상근무 체계에 돌입한다.
군은 30㎝ 이상 적설 시에는 전 공무원이 비상체제에 돌입해 제설작업에 나설 수 있도록 관내 주요 도로를 대상으로 담당구역을 지정하고 실과소장 책임하에 제설작업이 원만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28개 노선, 212㎞ 도로의 신속한 제설작업을 위해 덤프, 굴삭기, 1톤트럭, 트렉터제설기, 제설기, 모래살포기 등 자체·임대 장비 183대를 마련해 읍면지역 간선도로와 동 지역 이면도로를 관리한다. 
또 친환경제설제 256톤, 염화칼슘 221톤, 소금 1342톤, 모래 500㎥를 확보했다.
군 관계자는 “철저한 사전대비와 신속한 제설작업을 실시해 안전한 도로 환경을 조성하고 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겠다”며 “마을안길, 골목길, 상가 밀집지역 등은 내 집앞 눈 치우기에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동참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초등 교사 불륜 파문···"교육당국 축소·은폐 논란"
  • 이리고, 경찰분야 전국 명문 부상 · 총경급 이상 8명
  • ‘군산서해초교 사거리 확 바뀐다’
  • 김제시 신년 시정설계
  • [신년특집] 전북, 미래 신산업 육성으로 '생태문명' 중심 도약
  • [신년특집] 새만금 그린·디지털뉴딜 실증무대 급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