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1-28 08:54 (목)
전북 11월 소비자심리지수 6p 상승
상태바
전북 11월 소비자심리지수 6p 상승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0.11.24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지역 소비자 심리지수가 지난달에 이어 두 달 연속 상승했다.

24일 한국은행 전북본부가 발표한 '11월 전북 지역 소비자동향조사'에 따르면 소비자의 경제 상황에 대한 심리를 종합적으로 보여주는 도내 소비자 심리지수(CCSI)는 98.4로 전달(92.4)보다 6포인트 상승했다.

주요 지수인 가계수입전망(94→94)은 전월과 같았으나 현재생활형편(87→91), 생활형편전망(93→96), 소비지출전망(96→101), 현재경기판단(62→78), 향후 경기전망(84→93) 등은 모두 전달보다 올랐다. 

또 가계부채 전망(98→98)은 전달과 동일했지만, 현재 가계부채(100→99)는 전달 보다 하락했으며 현재 가계 저축(88→92) 및 가계 저축 전망(94→95)은 전달보다 상승해 가계 사정을 긍정적으로 내다봤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리고, 경찰분야 전국 명문 부상 · 총경급 이상 8명
  • [신년특집] 전북, 미래 신산업 육성으로 '생태문명' 중심 도약
  • 김제시 신년 시정설계
  • [신년특집] 새만금 그린·디지털뉴딜 실증무대 급부상
  • 〔신년 컬럼〕 안종배 국제미래학회 회장, 2021년 이후 10년의 미래 전망
  • [신년특집]새만금개발청 양충모 청장 ‘그린에너지 허브로 조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