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1-17 14:17 (일)
정읍시, 농협 담당자 ‘전북 농산물 가격안정 지원사업’ 설명회
상태바
정읍시, 농협 담당자 ‘전북 농산물 가격안정 지원사업’ 설명회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0.11.24 0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23개 읍면동 7개 농협 담당자들을 대상으로 지난 20일 전북 주요농산물 가격안정 지원사업 설명회를 가졌다.

이 사업은 보람 찾는 농민’, ‘제값 받는 농업’, ‘사람 찾는 농촌을 실현하는 전라북도 삼락농정의 대표사업이다.

농산물 가격 불안정에 대응할 수 있는 효율적 농가 경영안정 시스템을 구축해 농업인이 안정적으로 영농에 종사하고 농가소득을 증대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된다.

농산물 기준가격을 마련해 시장가격이 기준가격 이하로 하락했을 경우 그 차액의 일부를 보전함으로써 안심하고 농사를 지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농산물 가격안정 지원사업 출하 약정 농업인 중 시장격리를 신청하고 이행한 농업인에게 농식품부 품목별 산지 폐기 보전기준 단가의 일부를 지원해준다.

시는 양파와 마늘 2개 품목에 대한 가격안정 지원사업 신청을 다음달 11일까지 해당 읍면동을 통해 접수하고 있다.

양지 농수산유통과장은 주요농산물 가격안정 지원사업이 시장에서 가격등락 폭이 심한 작물을 경작하는 농업인의 경영안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적극적인 홍보와 교육을 통해 지역 농민이 생산에만 전념하는 농업을 실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26일 제2청사에서 농가를 대상으로 전북 주요농산물 가격안정 지원사업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초등 교사 불륜 파문···"교육당국 축소·은폐 논란"
  • 이리고, 경찰분야 전국 명문 부상 · 총경급 이상 8명
  • ‘군산서해초교 사거리 확 바뀐다’
  • 김제시 신년 시정설계
  • [신년특집] 새만금 그린·디지털뉴딜 실증무대 급부상
  • [신년특집] 전북, 미래 신산업 육성으로 '생태문명' 중심 도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