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26 15:24 (목)
유니드봇 '호잇', 전주창업경진대회 대상
상태바
유니드봇 '호잇', 전주창업경진대회 대상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0.11.22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지역 청년창업 거점공간인 오렌지플래닛 전주센터(센터장 서상봉)에서 글로벌 스타트업의 꿈을 펼쳐나갈 유망 스타트업 5팀이 선정됐다. 전주시와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이사장 권혁빈)는 지난 20일 전북대학교 진수당에서 제2회 전주창업경진대회를 개최했다.

문화·ICT(정보통신기술)·게임 사업 분야를 중심으로 치러진 이 대회에서 지난달 전북창업유관기관 협의회를 통해 추천받은 102팀이 접수한 가운데 서류심사와 인터뷰심사 등 3차례의 심사를 거쳐 등 최종 결선발표에 참여할 5팀이 선정됐다.

이날 대회에서는 포레세가 고객맞춤형 체험키트 및 친환경 화장품 정보 플랫폼을, 유니드봇이 태블릿을 활용한 비대면 주문서비스 ‘호잇’을, 디스피릿이 1:1 간병 매칭 플랫폼 ‘헬퍼’를, 가젯이 전북 문화와 수공예 체험 연계 플랫폼 ‘GaGet’를, 아크가 배달 전용 공유 주방 ‘아크’ 및 F&B 전용 O2O 플랫폼을 각각 발표했다.

결선발표 결과 유니드봇팀의 비대면 주문서비스 ‘호잇’ 프로젝트가 대상을 차지해 상금 1500만 원을 받고 향후 오렌지플래닛 전주센터에 입주해 각종 지원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 또 최우수상에는 가젯팀과 디스피릿팀이, 우수상에는 아크팀과 포레세팀이 선정돼 각각 1000만 원과 750만 원의 상금을 받았다. 이 4개 팀 또한 오렌지플래닛 전주센터에 입주할 기회를 획득했다.

향후 시는 오렌지플래닛 전주센터를 통해 이들 스타트업의 초기 사업화를 집중 지원하고 스마일게이트만의 전문화된 엑셀레이터 사업과 멘토링, 특강 등을 제공해 글로벌 스타트업으로의 성장을 뒷받침할 계획이다. 

시 신성장경제국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모든 경제활동이 위축되고 있는 상황에서 스마일게이트의 우수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받을 수 있는 기회는 지역 청년창업가들이 성장하는 데 커다란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세계로 뻗어나갈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을 도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효과를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대 IT정보공학과 김용식학생 해킹경진대회 2위
  • 심덕섭, 고창군수 출마 결심 굳혔다
  • 미래에셋 Global X, 데이터센터 리츠 및 디지털 인프라 ETF 나스닥 상장
  • 프리스비, 아이폰12 (미니, 프로맥스) 사전예약 실시
  • 전주 “교통오지 없다”···마을버스 ‘바로온’ 14일 운영
  • 〔기고〕 정홍술 수필가, 미래의 인공지능시대를 즈음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