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3 10:10 (수)
전주시,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판로 확대 지원
상태바
전주시,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판로 확대 지원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0.11.11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의 판로 확대 지원에 나섰다. 시는 11일 유통기업인 전일마트협동조합과 7개 사회적경제기업 관계자가 참여한 가운데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판로 확대를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에 참여한 사회적경제기업은 전주농부협동조합(마을기업), 제이피썸 주식회사(사회적기업), 농업회사법인 우리들녘식품(사회적기업), 두메산골영농조합법인(사회적기업), 전주또바기협동조합(협동조합), 온고을팜협동조합(협동조합), 전주지역 자활센터 한입푸드(자활사업단) 등이다.

협약을 통해 이들 기업은 유통기업인 전일마트협동조합에 가입된 지역마트 약 10곳에 제품을 입점할 수 있게 됐다. 전주시 사회연대지원단 관계자는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이 지역마트에 계속 입점함으로써 사회적경제기업의 운영에 숨통이 트일 것”이라며 “지역마트협동조합과 사회적경제기업 간의 상생활동을 통해 안정적인 판매환경을 구축하고 소비 선순환 구조를 정착시키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사회적경제기업은 취약계층에게 사회서비스 또는 일자리를 제공하거나 지역사회에 공헌함으로써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동시에 생산, 판매 등 영업활동을 하는 기업으로,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자활기업, 협동조합을 포함한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읍시, 우암로 지중화사업 11억6000만원 투입
  • 민주당 전북도당·전북도, 호남 초광역권 에너지경제공동체 참여
  • ‘그린 새만금’개발 속도…“글로벌 신산업 중심지 도약”
  • 전북도와 시군, 코로나 긴급재난지원금 2370억원 지급
  • 2021년 인공지능시대의 개막, 인공지능이 바꾸는 미래 세상
  • "차기 대선 관통하는 핵심의제 발굴에 집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