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26 23:58 (목)
장수군-전북연구원 장수군 주요 정책 논의
상태바
장수군-전북연구원 장수군 주요 정책 논의
  • 이재엽 기자
  • 승인 2020.10.22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이 기후와 환경위기에 대응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등에 기여할 지속가능한 사업을 발굴하여 전북연구원과 장기적인 발전방향을 함께 모색해 나간다.
22일 장영수 군수는 간부 공무원, 전북연구원 김선기 원장, 연구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정책간담회를 갖고 장수군 지속 발전을 위한 신규공모사업 추진 방안 모색과 함께 각종 주요 현안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는 ▲스마트 그린시티 공모사업 ▲장안산 국가생태경관보전지역 지정▲백두대간 육십령 산악정원 조성 ▲백두대간을 넘어 가야지 조성 등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100대 국정과제인 가야사의 중심 장수가야와 관련한 ‘백두대간을 넘어 가야地’에 대한 3차원 역사·문화 미디어아트센터 구축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펼쳤다.
장수가야는 고대 호?영남의 자연경계 백두대간을 넘어 유일하게 ‘철과 봉화’유적 등 화려함을 수놓은 가야문화가 자리한 곳으로 가야를 통해 호?영남 상생의 바람이 부는 장수에 ICT를 접목한 비대면 SOC 디지털의 장을 마련함으로써 천년의 번영, 천년의 쇠퇴, 천년의 내일을 준비한다. 
김선기 원장은 “이번 정책 간담회를 통해 두 기관이 정책적 교류와 협조를 돈독히 다지는 계기가 되었으면 하며, 앞으로도 장수군의 현안 사업 등 정책적 도움에 적극 협조하겠다 ”고 화답했다.
장영수 군수는  “100대 국정 과제인 백두대간을 넘어 가야지 조성과 그린뉴딜 공모사업의 성공적 추진이 이뤄질 수 있도록 연구원의 많은 자문을 부탁하며, 이들을 바탕으로 풍요로운 미래의 땅 힘찬 장수를 만들어 나가는데 더욱 전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대 IT정보공학과 김용식학생 해킹경진대회 2위
  • 심덕섭, 고창군수 출마 결심 굳혔다
  • 미래에셋 Global X, 데이터센터 리츠 및 디지털 인프라 ETF 나스닥 상장
  • 프리스비, 아이폰12 (미니, 프로맥스) 사전예약 실시
  • 전주 “교통오지 없다”···마을버스 ‘바로온’ 14일 운영
  • 〔기고〕 정홍술 수필가, 미래의 인공지능시대를 즈음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