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30 16:36 (금)
김제시,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공모 사업’ 3년 연속 선정 쾌거
상태바
김제시,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공모 사업’ 3년 연속 선정 쾌거
  • 임재영 기자
  • 승인 2020.10.17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가 추진하고 있는 ‘2021년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중 2개 사업이 고용노동부 주관 공모 사업에 선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사업'은 신중년의 사회적 경험과 전문성을 활용, 지역에 필요한 사회서비스를 제공하는 일자리 사업으로 신중년의 지역사회 역할을 강화하는 동시에 경력이 단절된 신중년들이 경제활동에 재진입할 수 있도록 하는데 목적이 있다.

시는 2019년 신중년 경력활용 지역서비스 일자리사업 등 2개 사업이 선정돼 국비 1억2천만원, 2020년에 3개 사업에 1억8천만원을 확보한데 이어 2021년 공모에 2개 사업에 1억4000만원의 국비를 확보해 3년 연속 공모에 선정되는 성과를 올렸다.

이에 시는 내년 1월 중 사업 공고를 통해 소상공인 희망서포터즈 등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2개 사업의 추진을 위한 참여자 13명을 모집할 계획이다.

사업대상은 각 사업별로 요구하는 근무경력과 자격을 보유한 김제시 거주 만50~70세 미취업자로 선발된 참여자에게는 월 150여만원의 임금이 지급된다.

김태한 경제진흥과장은“신중년 전문 퇴직인력들에게 맞춤형 일자리를 통해 지역 사회 역할 강화와 소득 보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앞으로도 정부 일자리 공모사업 등에 적극 대처해 신 중년층에게 지속적으로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제=임재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확산방지 만전
  • 신영대 의원 “전선지중화율 재정 여건에 따른 지역 격차 심각” 지적
  • [종합] 정읍 8명 집단감염....지역사회 확산 뇌관 터지나
  • 완주군마저...전주·군산·익산 빼고 전북 ‘인구소멸위험’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연이어 발생
  • 김제시보건소, 시민의 건강관리 파트너 함께하는 건강, 행복한 김제 만들기 주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