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30 16:36 (금)
진안 야산서 실종된 70대 남성 숨진채 발견
상태바
진안 야산서 실종된 70대 남성 숨진채 발견
  • 전광훈 기자
  • 승인 2020.10.05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일 버섯을 캐러간다며 집을 나섰다가 실종된 70대가 닷새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전북소방본부와 전북지방경찰청 등에 따르면 5일 오후 2시42분께 진안군 상전면 내송마을 뒤 야산 부근에서 A(76)씨가 숨져 있는 것을 소방당국이 발견했다.

앞서, A씨는 추석 당일인 1일 오전 8시께 지인과 함께 진안군 상전면 한 야산에 버섯을 따러 올랐다가 연락이 끊겼다.

그는 실종 직전 119에 직접 전화를 걸어 "산에 왔는데 가슴이 아프다"며 구조를 요청했다.

소방당국은 A씨가 실족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망 경위를 파악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확산방지 만전
  • 신영대 의원 “전선지중화율 재정 여건에 따른 지역 격차 심각” 지적
  • [종합] 정읍 8명 집단감염....지역사회 확산 뇌관 터지나
  • 완주군마저...전주·군산·익산 빼고 전북 ‘인구소멸위험’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연이어 발생
  • 김제시보건소, 시민의 건강관리 파트너 함께하는 건강, 행복한 김제 만들기 주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