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26 23:58 (목)
진안군, 아열대작물‘얌빈·열매마’수확 한창
상태바
진안군, 아열대작물‘얌빈·열매마’수확 한창
  • 전민일보
  • 승인 2020.10.04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후온난화에 따른 신소득 작목 시범재배

진안군은 기후온난화에 따른 신소득 작목 발굴을 위해 시범 재배한 아열대 작물인 얌빈과 열매마에 대한 수확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군의 신소득 작목 발굴 사업으로 시행한 이번 사업은 군비 1억, 도비1,500만원을 투입하여 진행했으며 2ha에 이르는 부지에 8개 농가가 시범적으로 참여했다.
이번 시범재배에 따른 예상 평균 수확량은 1,000㎡당 얌빈은 1.5톤, 열매마는 6톤 정도로 수확량이 매우 높은 편이다. 거기에 재배 시 농약이 필요 없을 정도로 잡초와 병충해에 강해 노동력과 자재비가 감소하게 되어 농가소득 창출에 도움을 줄 것으로 보고 있다.
얌빈은 덩굴성 뿌리채소로 지하부의 덩이뿌리를 식용으로 이용하는데 생고구마와 배의 중간 맛을 가진다. 칼슘, 인, 비타민 등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어 피부미용과 다이어트, 변비해소, 당뇨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다.
또한, 열매마는 주성분이 일반 마와 거의 동일하지만 칼슘이 최대 3배가량 높게 함유되어 있어 뼈 건강에 도움을 주며, 위 건강에도 좋다고 전해지고 있어 최근 중부 이남 지방을 중심으로 활발한 재배가 이뤄지고 있다.
진안군 농업기술센터 고경식 소장은 “기후 변화에 따라 농작물 재배에도 적절한 대처가 필요하기에 이번 시범사업을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농가 소득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여러 시범사업을 통해 다양한 소득 작목을 발굴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대 IT정보공학과 김용식학생 해킹경진대회 2위
  • 심덕섭, 고창군수 출마 결심 굳혔다
  • 미래에셋 Global X, 데이터센터 리츠 및 디지털 인프라 ETF 나스닥 상장
  • 프리스비, 아이폰12 (미니, 프로맥스) 사전예약 실시
  • 전주 “교통오지 없다”···마을버스 ‘바로온’ 14일 운영
  • 〔기고〕 정홍술 수필가, 미래의 인공지능시대를 즈음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