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23 16:27 (금)
장수군 문화재청 지역문화유산교육사업 4년 연속 선정
상태바
장수군 문화재청 지역문화유산교육사업 4년 연속 선정
  • 이재엽 기자
  • 승인 2020.09.27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이 문화재청이 주관한 ‘2021년 지역문화유산교육사업’에 4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25일 장수군에 따르면 지역문화유산교육사업은 지역의 문화유산을 역사문화교육자원으로 활용해 특색 있는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지역정체성 강화 및 주민의 문화적 권리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장수군은 지역문화유산을 주제로 관내 초·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역사문화교육 프로그램’과 지역민에게 ‘토크콘서트’ 등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
2021년에 장수군민을 대상으로 ‘꿈이 커 가야 프로젝트-우리가 만드는 문화유산 캠퍼스’주제로 지역문화유산교육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사적 제552호 ‘장수 동촌리 고분군’과 보물 제272호 ‘장수향교 대성전’과 같은 지역문화유산들을 주제로 다양한 문화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해 장수군의 역사를 알리고 애향심을 고취시키는 등 올바른 역사의식 함양의 기회를 제공한다. 
장영수 군수는 “지역문화유산교육사업으로 장수군과 장수군민이 능동적으로 참여하는 선진화된 문화유산교육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라며 “지역문화 발전과 문화유산 인식제고 및 창의인재 육성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성주 의원, 교통약자 위해 배려의식 실천 당부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확산방지 만전
  • [종합] 정읍 8명 집단감염....지역사회 확산 뇌관 터지나
  • 정읍시 70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 완주군마저...전주·군산·익산 빼고 전북 ‘인구소멸위험’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연이어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