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27 14:24 (화)
새만금재생에너지 사업 성공적 추진 힘 모은다
상태바
새만금재생에너지 사업 성공적 추진 힘 모은다
  • 이재봉 기자
  • 승인 2020.09.25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비전대, 한국수력원자력과 ‘새만금 태양광 산학협력’ MOU 체결 

전주비전대학교(총장 홍순직)는 지난 24일 서울 노보텔 앰배서더 노르망디홀에서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과 새만금 태양광 산학협력’을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

세계 최대 규모인 300MW 새만금 수상태양광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한수원은 신재생에너지 분야의 특화 대학인 비전대와 ‘새만금 재생에너지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맞손을 잡았다.

이날 협약식에는 홍순직 총장, 정석훈 대학혁신본부장, 최승훈 산학협력단장, 조숙진 대외협력센터장과, 한수원에서는 정재훈 사장, 최한수 새만금사업단장, 진현태 사업관리실장, 새만금지원팀 홍성윤, 하기와 차장 등 양 기관 핵심 관계자 15명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새만금 재생에너지 개발 관련 기술협력 ▲재생에너지 사업 추진 관련 인재 양성 및 교육 훈련 ▲재생에너지 사업 관련 채용정보 제공 및 취업연계 협력 ▲기업 맞춤형 산학협력 교육 포괄 협력 ▲대학생 현장 실습 및 체험활동 지원 등에 대해 협력 관계를 한층 강화 하기로 했다.

특히 비전대는 한수원이 새만금에 건설할 태양광전지사업에  필요한 인력을 양성하고 제공할 뿐만 아니라 양 기관이 공동으로 태양광 개발 기술에 필요한 모든 분야를 함께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새만금 재생에너지 사업구역 내 대규모 태양광사업을 시작으로, 국내 재생에너지 사업 분야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홍순직 총장은 “원자력, 수력, 태양광, 풍력, 현대차와 공동으로 추진하는 ESS(에너지저장장치) 등 폭 넓은 사업포트폴리오를 갖춘 친환경 종합에너지 기업인 한수원과 MOU를 체결하게 되어 정재훈 사장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새만금 개발 사업을 필두로 코로나19 고용쇼크를 타개하고 전북지역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는 인재를 양성하여 학생들이 취업할 수 있도록 두 기관이 최선의 노력을 다하자”고 협약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성주 의원, 교통약자 위해 배려의식 실천 당부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확산방지 만전
  • [종합] 정읍 8명 집단감염....지역사회 확산 뇌관 터지나
  • 정읍시 70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 완주군마저...전주·군산·익산 빼고 전북 ‘인구소멸위험’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연이어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