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4-16 17:39 (금)
제9호 태풍 ‘마이삭’ 북상.. 전북지역 초비상
상태바
제9호 태풍 ‘마이삭’ 북상.. 전북지역 초비상
  • 장세진 기자
  • 승인 2020.08.31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9호 태풍 ‘마이삭’이 북상하면서 전북지역에 비상이 걸렸다.

지난달 31일 전주기상지청에 따르면 이 태풍은 이날 오후 3시 일본 오키나와 남쪽 약 270㎞부근에서 북북서진하고 있다.

마이삭은 2일 오후 제주도를 동쪽해상을 경유해 3일 새벽부터 도내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상지청은 내다봤다.

2일 오후부터는 도내 내륙지역에 최대순간풍속이 시속 72~144㎞, 서해안지역에는 시속 36~108㎞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측된다.

이 시기의 강풍반경은 최장 약 300㎞에 이르며, 태풍의 영향으로 2일 오전부터 3일까지 최대 150㎜의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현재 최대풍속은 시속 155㎞로 강하게 발달한 상태이며 중심기압은 950헥토파스칼, 강풍반경은 약 380㎞이다.

서해상에는 2일부터 2~6미터의 높은 물결이 예상돼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대비해야 한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건설현장, 비닐하우스 등의 시설물 피해 및 안전사고가 없도록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며 “최근 집중호우가 내린 도내 지역에 또 다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므로 각별한 대비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장세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총리, 4월 재보선과 관계 없이 대권 도전
  • 익산시,안전한 수돗물 공급 ‘상수도 시설 점검’ 강화
  • ‘전유진’을 위한 노래
  • '꽃보다 방역' 도내 봄축제 올해도 휴업
  • Global X Japan, ESG ETF 2종 일본 동경거래소 상장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