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9 23:51 (화)
남원시의회, 금지면 찾아 수해복구에 구슬땀
상태바
남원시의회, 금지면 찾아 수해복구에 구슬땀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0.08.13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의원들, 각 지역구에서도 현장 지원활동 이어가

최근 집중호우로 막대한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을 위해 남원시의회 (의장 양희재) 의회가 12일 금지면을 방문해 주민들을 위로하고 일손 돕기에 나섰다.

남원시의원과 의회사무국 직원 20여명은 침수된 마을을 돌아보고 현장 복구 작업을 함께 하며, 관계기관에 장비 지원과 조속한 복구를 요청하기도 했다.

또한 남원시의회 의원들은 호우피해가 남원시 전역에 걸쳐 있어, 집중호우가 시작된 7일부터 각 지역구에서 현장 지원활동을 전개해 왔다.

양희재 의장은 “시민들이 하루 빨리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모든 가용 자원을 동원해야 한다“며 피해지역의 빠른 복구를 위해 시의회는 정부에 특별재난지정을 건의하는 한편, 섬진강댐 방류로 인한 피해에 대해서는 의회차원에서 대응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 위기 속 전국기능경기대회 딜레마 ‘취소냐, 강행이냐’
  • 전북 군산형 일자리, 이달 중 공모사업 계획서 제출
  • 스쿨존 안전망 구축과 지역사회 교통안전의식 고취 나선다
  • 전북, 방문판매발 'n차 감염' 공포 재현되나
  • 한병도 의원, 아들 병역면제 관련 입장 밝혀
  • 전북,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2주간 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