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9 23:51 (화)
정읍시, 여름철 위기가구 발굴…긴급복지 지원
상태바
정읍시, 여름철 위기가구 발굴…긴급복지 지원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0.08.07 2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여름철 폭염과 코로나19 등에 따른 복지 위기가구의 안전한 여름나기를 위해 적극 나서고 있다.

시는 지난 5일부터 다음 달 25일까지 취약가구 집중 발굴 기간으로 정하고, 발굴된 생계곤란 가구에 대해 긴급복지 지원키로 했다.

중점 발굴 대상은 주거환경과 건강측면의 위험이 우려되는 저소득 독거노인, 장애인, 가정위탁 세대, 한부모가족 등 생활이 어려워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이다.

시는 이번에 발굴한 위기가구에 대해 안부확인과 상담, 자원·서비스 등을 적극 연계해 위기상황을 신속히 극복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단전·단수, 사회보험료 체납, ·의원 과다이용자 등 빅데이터를 활용해 취약계층을 발굴하는 시스템도 운영해 복지사각지대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공공기관, 복지시설, 기관단체와 협조해 추가조사를 실시하고 민간자원을 연계한 맞춤형 서비스를 교차 제공하게 된다.

유진섭 시장은 이번 발굴조사를 통해 위기상황에 처한 대상을 한명도 놓치지 않고 발굴해 시민 모두가 행복하고 안전한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시는 복지사각지대 없는 행복한 정읍을 위해 엔젤복지통신원을 구축해 위기가구를 발굴해오고 있다.

또한 보건복지부의 위기 대상으로 통보된 명단 외에 위기상황이 예측되는 고위험군 가구에 대해서도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폭염에 무방비로 노출되는 에너지 취약계층을 위해 선풍기 지원사업도 적극 추진해 위기가구의 보호·돌봄·안전을 강화하고 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 위기 속 전국기능경기대회 딜레마 ‘취소냐, 강행이냐’
  • 전북 군산형 일자리, 이달 중 공모사업 계획서 제출
  • 스쿨존 안전망 구축과 지역사회 교통안전의식 고취 나선다
  • 전북, 방문판매발 'n차 감염' 공포 재현되나
  • 한병도 의원, 아들 병역면제 관련 입장 밝혀
  • 전북,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2주간 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