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30 12:32 (수)
정읍시, 사회단체 릴레이 간담회…소통행정 실현
상태바
정읍시, 사회단체 릴레이 간담회…소통행정 실현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0.08.04 2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사회단체와의 릴레이 간담회를 통해 시민이 체감하고 시민의사가 반영되는 소통행정을 실현하고 있다.

 

유진섭 시장은 지난달 28일부터 주민자치위원회, 애향운동본부, 자율방범대연합회, 새마을회 10개 단체를 찾아 애로사항과 시정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유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그동안 소통이 약화된 사회단체와의 교류를 확대하기 위해 사회단체 릴레이 간담회에 나섰다.

시는 앞으로도 22개 부서 소관의 170여개 사회단체와 간담회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시민 소통행정 활성화 계획을 수립해 부서별로 사회단체 정례모임에 참석, 시정현안 설명과 의견수렴을 통해 시정 운영에 적극 반영할 방침이다.

읍면동에서는 지역주민과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마을 순회 간담회, 찾아가는 현장 민원상담실, 기관단체 화합 소통의 날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시민의 참여를 보장하고 정책 추진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한다는 취지다.

유진섭 시장은 적극적인 활동으로 지역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사회단체 구성원과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시정에 변화와 활력을 도모하는 계기로 삼겠다고 밝혔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 위기 속 전국기능경기대회 딜레마 ‘취소냐, 강행이냐’
  • 전북 군산형 일자리, 이달 중 공모사업 계획서 제출
  • 스쿨존 안전망 구축과 지역사회 교통안전의식 고취 나선다
  • 전북, 방문판매발 'n차 감염' 공포 재현되나
  • 한병도 의원, 아들 병역면제 관련 입장 밝혀
  • 전북,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2주간 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