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1-27 10:06 (수)
김제시, 김제사랑상품권 취급 금융기관확대
상태바
김제시, 김제사랑상품권 취급 금융기관확대
  • 임재영 기자
  • 승인 2020.08.01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체국에서도 구매·환급업무 추진

 

김제시는 지난달 30일 시장실에서 김제우체국과 신풍우체국 2곳과 김제사랑상품권 판매와 환급을 맡는 판매대행점 협약식을 가졌다.

김제사랑상품권은 골목상권, 소상공인의 경쟁력 확보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품권 판매·환전업무를 위해 김제우체국이 이번 협약에 참여함에 따라 상품권 판매 취급점은 기존 농협은행과 전북은행, 지역 농·축·원협, 신협, 새마을금고 등 31곳에서 2곳이 추가돼 33곳 금융점포로 운영하게 됐다.

대행점들의 주요업무는 판매·보관·폐기로 해당 업무는 다음 달 중순부터 이뤄질 예정이다.

김제사랑상품권은 지류형(5천원권, 1만원권)과 카드형 두종류로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기침제를 위해 12월까지 특별할인(10%)을 실시하고 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33개 금융기관 운영으로 시민들이 구매와 가맹점들의 환급 편의성이 크게 높아지게 돼 지역순환경제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제=임재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리고, 경찰분야 전국 명문 부상 · 총경급 이상 8명
  • [신년특집] 전북, 미래 신산업 육성으로 '생태문명' 중심 도약
  • 김제시 신년 시정설계
  • [신년특집] 새만금 그린·디지털뉴딜 실증무대 급부상
  • 도내 국회의원 2020 의정 활동 성과 : 예산 심의 및 확보
  • 〔신년 컬럼〕 안종배 국제미래학회 회장, 2021년 이후 10년의 미래 전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