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1 15:05 (화)
농촌진흥청 이용범 차장, 전북지역 영농현장 찾아
상태바
농촌진흥청 이용범 차장, 전북지역 영농현장 찾아
  • 왕영관 기자
  • 승인 2020.07.31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관광 사업장 안전·위생관리 및 집중호우 피해현장 점검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코로나19 영향으로 ‘거리두기’ ‘소규모 여행’ ‘야외활동’이 가능한 농촌이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전북지역 영농현장을 찾아 농촌관광 활성화를 위한 현장의견을 듣는 자리를 가졌다. 

농촌진흥청 이용범 차장은 지난달 31일 고창에 위치한 농촌관광  사업장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안전·위생관리 점검과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날 방문한 사업장은 농촌진흥청과 지자체의 지원으로 지역자원을 활용한 음식관광, 치유프로그램 등을 운영하며 농가 수익을 창출하고 있는 곳이다. 

이용범 차장은 “농촌의 고유한 문화와 지역자원을 기반으로 개발한 특색 있는 콘텐츠가 관광객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농촌이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을 위한 쉼터가 될 수 있도록 관계부처·기관과 함께 농촌관광 활성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 자동차 '품질인증부품생산' 메카로 급부상
  • 배수관 터지며 발생한 싱크홀
  • 기획) 민선 7기 김제시, 살기 좋은 행복한 김제와 시민들이 신뢰하는 수돗물 공급 만전 기해
  • [속보]헌재, '신생 매립지, 종전 관할구역과 연관성 없다'
  • 전주시설공단, 한전과 전기버스용 충전설비 제공 협약 체결
  • 차규근 본부장, 외국인 정책현황과 미래 특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