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4 11:01 (금)
전주기전대, 대학일자리센터와 연계 ‘부안군 창업·창직 지원사업’ 창업교육
상태바
전주기전대, 대학일자리센터와 연계 ‘부안군 창업·창직 지원사업’ 창업교육
  • 이재봉 기자
  • 승인 2020.07.06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기전대학이 부안군 청년 및 경력단절여성의 생활혁신형 창업·창직 CEO 육성위한 창업교육을 부안 노인여성회관에서 실시한다. 

오는 17일까지 진행되는 ‘부안군 청년 및 경력단절 여성을 위한 생활혁신형 창업·창직 지원사업’은 생활주변의 틈새시장에서 혁신 사업아이템 및 참신한 아이디어를 보유한 예비 창업자의 발굴과 성공을 위하여 창업 지원금을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올해 ‘부안군 청년 및 경력단절여성을 위한 생활혁신형 창업·창직 지원사업’은 ▲창업세무/상권분석, ▲브랜드 네이밍, ▲sns마케팅, ▲창업과 특허, ▲소상공인 회계 등 창업 관련된 수업을 진행한다. 
교육 수료생은 창업경진대회를 통해 창업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위해 초기사업비 4,100만원 규모로 1인당 최대 1,300만원을 지원받을 예정이다.

또한 창업자가 희망하는 업종과 관련된 전문가와의 멘토·멘티를 매칭, 1대1 맞춤형 멘토링을 실시해 창업에 필요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기전대 대학일자리센터 조덕현센터장은 “부안군민들을 위한 창업 지원 사업을 통해 창업문화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하고 창업 이후에도 적극적인 사후관리를 통해 창업성공률을 높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 자동차 '품질인증부품생산' 메카로 급부상
  • 배수관 터지며 발생한 싱크홀
  • 기획) 민선 7기 김제시, 살기 좋은 행복한 김제와 시민들이 신뢰하는 수돗물 공급 만전 기해
  • 전주시설공단, 한전과 전기버스용 충전설비 제공 협약 체결
  • [속보]헌재, '신생 매립지, 종전 관할구역과 연관성 없다'
  • 차규근 본부장, 외국인 정책현황과 미래 특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