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1 14:57 (화)
김제시, 자연재해저감 종합계획 공청회 개최
상태바
김제시, 자연재해저감 종합계획 공청회 개최
  • 임재영 기자
  • 승인 2020.07.04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30년까지 4천5억원 투입 자연재해 예방나서

김제시는 문화예술회관에서 시민 2백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차 김제시 자연재해저감 종합계획’에 따른 공청회를 가졌다.

안전재난과에 따르면 자연재해저감 종합계획은 2030년까지 김제시 전 지역에 대한 태풍, 호우, 강풍, 대설, 가뭄과 같은 각종 자연재해로부터 피해 최소화를 위해 자연재해 특성, 피해발생 원인, 재해위험도, 저감대책과 관련된 사항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재해로부터 안전한 지역사회를 구축,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있다.

이에 시는 사전조사에서 예비후보지 680개소 중 주민 수혜도와 효율성, 실현 가능성 등을 분석해 157개소(위험지구 67개소, 관리지구 69)를 선정, 10년간 4천5억원을 투입한다.

특히 이번 공청회에서 도출된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계획에 반영해 시의회 의원간담회와 전북도와의 협의를 통해 행안부에 승인을 받아 중기계획에 반영하는 등 국·도비를 확보,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이상기후로 인한 집중호우, 가뭄 등 지역에 맞게 자연재해 피해를 최소화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김제=임재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 자동차 '품질인증부품생산' 메카로 급부상
  • 배수관 터지며 발생한 싱크홀
  • 기획) 민선 7기 김제시, 살기 좋은 행복한 김제와 시민들이 신뢰하는 수돗물 공급 만전 기해
  • [속보]헌재, '신생 매립지, 종전 관할구역과 연관성 없다'
  • 전주시설공단, 한전과 전기버스용 충전설비 제공 협약 체결
  • 차규근 본부장, 외국인 정책현황과 미래 특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