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1 15:05 (화)
김제시 농업기술센터, 논콩 재배 지역 파밤나방 방제 당부
상태바
김제시 농업기술센터, 논콩 재배 지역 파밤나방 방제 당부
  • 임재영 기자
  • 승인 2020.07.04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콩 파밤나방
논콩 파밤나방

 

김제시 농업기술센터(소장 신미란)는 3일 죽산면 등 논콩 주 재배지역을 중심으로 일부포장에서 파밤나방 유충이 나타나고 있어 방제소홀 시 큰 피해가 우려된다며 파밤나방 방제에 나서 줄 것을 당부했다.

파밤나방은 나비목 밤나방 과에 속하는 해충으로, 국내에서는 5~10월 사이에 주로 발생하며, 암컷 한 마리가 600∼1,700개의 알을 낳고, 알에서 갓 나온 애벌레는 잡식성으로 밭작물 등의 잎과 열매를 가리지 않고 먹어치워 농작물에 피해가 우려되고 있다.

3령 이상의 노령 애벌레로 자라면 살충제 방제 효과가 떨어져 알이나 유충을 발견하는 즉시 인독사카브 수화제, 메톡시페노자이드 수화제 등의 등록된 약제로 방제해야 한다는 것.

시 관계자는 “파밤나방의 애벌레는 잡식성으로 어린 콩에 치명적인 피해를 주기 때문에 초기 신속한 방제가 중요하다며, 다 자란 3령 이후가 되면 약제 저항성이 생겨 효과가 떨어져 포장을 잘 살펴 피해 잎이 보이면 애벌레의 활동이 많은 아침이나 해 질 무렵에 5~7일 간격으로 2~3차례 방제해야 효과가 좋다”고 말했다.

김제=임재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 자동차 '품질인증부품생산' 메카로 급부상
  • 배수관 터지며 발생한 싱크홀
  • 기획) 민선 7기 김제시, 살기 좋은 행복한 김제와 시민들이 신뢰하는 수돗물 공급 만전 기해
  • [속보]헌재, '신생 매립지, 종전 관할구역과 연관성 없다'
  • 전주시설공단, 한전과 전기버스용 충전설비 제공 협약 체결
  • 차규근 본부장, 외국인 정책현황과 미래 특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