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6 17:53 (월)
완주군, 청년이 가르치고 배우는 ‘청년마을학교’ 추진
상태바
완주군, 청년이 가르치고 배우는 ‘청년마을학교’ 추진
  • 서병선 기자
  • 승인 2020.06.07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임 티처(Im teacher)’프로그램 강사 모집

 
완주군이 청년들이 가르치고, 청년들이 배우는 ‘청년마을학교’ 사업을 추진한다.

5일 완주군은 청년들의 다양한 교육 욕구를 충족시키고, 교육을 통한 청년과 지역사회 간의 소통을 촉진하기 위한 ‘청년마을학교’ 사업을 추진하고 이에 따른 청년강사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완주군의 청년마을학교는 강사와 학습자가 모두 완주군 청년으로 구성된 소규모 교육강좌를 활성화시켜 청년역량을 강화하고 지역정착 기반 및 자립을 촉진시키는 사업이다.

청년강사 모집분야는 취·창업, 진로탐색, 자기개발, 경제, 문화, 예술, 어학, 교양, 체험 분야이며, 친목도모나 동호회 활동, 단순 체육강좌, 종교 및 정치성 강좌, 사적 영리추구를 목적으로 하는 강좌는 강사모집 대상에서 제외하기로 했다.

신청자격으로는 완주군에 활동기반 및 생활하고자 하는 만18세 이상 만39세 이하 청년 가운데 강의 관련된 교과 전공자 또는 자격증 소지자, 6개월 이상 강의 경력이 있는 청년이다.  

완주군은 청년강사 풀을 구성한 뒤 각각 5명 이상이 참여하는 소규모 그룹 강좌를 청년거점공간인 ‘플래닛완주’와 연계해 운영할 방침이다.

청년강사 모집기간은 7월말까지이며 지원서는 완주군청 6층 청년정책팀을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강사로 섭외된 청년에게는 강좌당 최대 10시간의 강사료가 지급된다.

청년마을학교 사업의 ‘아임티처’ 프로그램 운영은 오는 7월부터 진행될 예정이며, 해당 프로그램 참가신청은 다음달부터 수시로 이뤄질 예정이다.

완주군 관계자는 “강사와 학습자가 청년으로서 역량을 강화하고 강의경험 및 참여활동을 지원해 청년이 살기 좋은 완주군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완주=서병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김제시의회, 불륜사태 처리과정 아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