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0 18:22 (금)
전북도 농기원 파프리카 병해충진단 포스터 제작 배부, 파프리카 현장에서 간편하게 병해충 확인 가능
상태바
전북도 농기원 파프리카 병해충진단 포스터 제작 배부, 파프리카 현장에서 간편하게 병해충 확인 가능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0.06.02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농업기술원이 국내 파프리카 소비량과 재배면적 증가에 따른 고품질 재배관리에 활용할 수 있는 파프리카 병해충 진단 칼라 포스터를 제작하여 6월초부터 농가에 배부한다.

파프리카는 국내에서 소비가 증가하면서 2011429ha, 43천톤에서 2018698ha, 75천톤으로 약 2배 증가되고 또한 수출도 꾸준히 증가하는 효자 작목이다.

파프리카는 노지작물과는 달리 역병이나 풋마름병과 같은 토양 전염성병보다 곤충에 의해 매개되는 토마토반점위조바이러스 등 바이러스에 의한 피해가 주로 발생하며, 충해로는 진딧물, 총채벌레, 가루이 등의 영향을 받고 있다.

이번 포스터에는 파프리카에서 흔히 발생하는 바이러스 3종과 곰팡이병 2, 해충 4종 등 총 9종에 대한 진단과 방제 방법을 수록했다.

또한 비닐하우스와 유리온실 내부에 부착하여 활용할 수 있어 정확한 병해충 진단을 손쉽게 할 수 있도록 제작했다.

농업기술원 과채류연구소 박종숙 박사는 앞으로도 농가 현장에서의 병해충 정밀 예찰과 방제에 발생하는 문제점 등 활용성이 높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현장애로기술 해결을 위한 소책자를 지속적으로 발간하여 농민들이 현장에서 애로사항을 해결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노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김제시의회, 불륜사태 처리과정 아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