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5 11:13 (일)
전주대, 20일부터 8월 1일까지 ‘찾아가는 입시상담 카페’ 운영 
상태바
전주대, 20일부터 8월 1일까지 ‘찾아가는 입시상담 카페’ 운영 
  • 이재봉 기자
  • 승인 2020.06.01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사태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전주대(총장 이호인)는 경직된 고등교육 현장에 보탬이 되고 충분한 대입 전형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2020 전주대 찾아가는 입시상담 카페’를 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오는 20일 전주 지역을 시작으로 8월 1일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입학사정관들이 도내 전 지역을 찾아다니며 1대 1 맞춤형 입시상담을 제공한다.

상담 내용은 2021학년도 학생부종합전형, 전년도 입시 결과, 블라인드 면접 과정 안내 등이며, 운영시간은 10시부터 18시까지, 1팀당 30분씩 3명까지 동시 상담이 가능하다.

입시상담 신청은 고등학생, 학부모, 교사 등 누구나 가능하며, 전주대 중·고교연계 프로그램 신청 사이트(http://jjprogram.jj.ac.kr)에서 1일부터 선착순으로 받는다.

전주대 입학처장 주정아 교수는 “접근성이 좋은 편안한 분위기의 카페에서 대입 전형 정보 제공과 상담을 진행하게 됐다."며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준수하여 프로그램을 운영하겠으며, 앞으로도 수험생과 학부모들의 입시 준비 부담 완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대는 2008년부터 13년 연속 교육부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공정하고 투명한 대입 전형을 운영하고 있으며, 사회적 배려 대상자와 정보 소외 지역 학생들의 고등교육 기회를 확대하는 등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전주 여고생 동선 공개…접촉 40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