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6 17:53 (월)
완주군, 6년 연속 웹툰창작체험관 선정
상태바
완주군, 6년 연속 웹툰창작체험관 선정
  • 서병선 기자
  • 승인 2020.06.01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웹툰스쿨 오는 8일 개강… 기초반․심화반까지

   
완주군(군수 박성일)이 웹툰창작체험관 운영 공모사업에 6년 연속 선정됐다.

1일 완주군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주관하는 웹툰창작체험관 운영 공모사업에 6년 연속 선정되면서 관련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도내 유일의 명맥을 이어간다고 밝혔다.

올해 완주군 웹툰창작체험관은 국비 1200만원을 지원받고, 군비 1200만원을 포함, 총 사업비 2천400만원으로 웹툰 구입 및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현재 완주군 웹툰창작체험관(웹툰스쿨)은 전북 도내 유일의 지역형 웹툰창작체험관으로 전문가용 태블릿 13대, 웹툰 3489권을 비치하고 있다. 

웹툰창작체험관에서는 오는 8일부터 정규반 과정, 웹툰스쿨(기초반, 심화반) 프로그램을 개강해 운영할 계획이다. 

대상은 초등학교 4학년부터 일반인까지로, 전라북도 도민을 대상으로 한다. 모집인원은 선착순으로 59명이다. 

강좌에 참여하는 어린이, 청소년, 일반인은 웹툰 제작용 태블릿 이용법, 웹툰 스토리 만들기, 클립스튜디오를 활용한 만화작법 등을 배울 수 있다. 

도서관 관계자는 “현직 웹툰 작가에게 직접 교육을 받으며 진로체험과 창작재능을 발견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며 “직장인 및 일반인은 웹툰 스토리 만들기를 통해 사회에 대한 관심을 승화시키고, 유머감각, 상상력과 창의력이 증진될 것이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완주군립중앙도서관 홈페이지(lib.wanju.go.kr) 공지사항을 참고하면 된다./완주=서병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김제시의회, 불륜사태 처리과정 아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