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4 14:42 (화)
장수군, 아름다운 시가지 조성을 위한 꽃묘 본격 공급
상태바
장수군, 아름다운 시가지 조성을 위한 꽃묘 본격 공급
  • 이재엽 기자
  • 승인 2020.05.28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 직영 양묘장에서 생산된 각양각색의 꽃묘 27만주가 아름답고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해 읍·면 시가지와 관광지, 마을 등에 6월1일부터 본격적으로 식재된다.
장수군은 주요 관광지 및 7개 읍·면 63개 마을에 연중 무상으로 꽃묘를 무상으로 공급할 계획이다고 28일 밝혔다.
장수군은 사계절 꽃이 있는 아름다운 장수만들기를 위해 꽃양묘장을 조성하고 금년 에는 다양한 화종의 꽃묘 120만본을 생산하고 있다.
군은 지난해 꽃묘 55만본을 생산해 시가지와 가로화단 등에 식재하여 주민들로부터 커다란 호응을 받았으며 올해 생산된 꽃묘는 주요 읍면 63개 마을에 우상으로 공급할 계획이다.
또한, 오는 10월 29일부터 4일간 열리는 제14회 장수 한우랑 사과랑 축제 행사장에는 국화, 페튜니아 등 붉은색 꽃을 식재하여 레드의 고장, 장수를 찾아온 방문객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김인주 과장은 “꽃묘 자체 생산을 통해 사계절 아름답고 행복한 장수를 만들어 주민의 정서함양을 높이고 예산절감 효과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며 “곳곳에 꽃단지를 조성하여 연중 찾고 싶은 장수군을 만들기 위해 주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코로나19 이후 군산 가볼만한 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