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31 17:17 (일)
교원 10명 중 6명 이상 3.1일자 정기인사 만족
상태바
교원 10명 중 6명 이상 3.1일자 정기인사 만족
  • 이재봉 기자
  • 승인 2020.05.23 2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교육청, 3400명 대상 만족도 조사 결과 발표

전북교육청 소속 교원 및 교육전문직원 10명 중 6명 이상은 지난 3월 1일자 정기인사에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3월 24일부터 4월 7일까지 공립 유·초·중등교원 및 교육전문직원 3,400명을 대상으로 ‘2020년 3월1일자 정기인사 만족도 조사’를 실사한 결과 67.2%가 만족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매우만족 32.3%, 만족 34.8%다.

이는 전년도 만족 응답 62.6%에 비해 4.6%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보통은 23.6%, 불만족은 9.2%다.

학교급별 만족 응답을 살펴보면 유치원 74.4%, 초등 68.2%, 중등 64.0%로 전년대비 각각 3.0%p, 4.1%p, 4.9%p 상승하면서 전반적으로 인사만족도가 높아진 것으로 확인됐다.

직위에 따른 만족 비율은 교육전문직원 78.1%·교(원)장 77.9%·수석교사 76.6%·교(원)감 74.0%·교사 65.2% 순이었으며, 교과별 만족 비율은 사서 76.5%·보건 75.4%·일반교과 68.3%·특수 58.4%·영양 57.1%·진로진학상담 46.2%·전문상담 33.3% 순이다. 

인사 청렴성을 묻는 질문에는 46.8%가 매우만족, 32.2%는 만족, 16.2%는 보통이라고 응답했다. 불만족은 3.0%, 매우불만족은 1.74%로 소수에 불과했다. 

또 서열부 반영 만족도는 만족 75.6%·불만족 6.7%, 보직 및 임지 배정에 대한 만족도는 만족 72.3%·불만족 6.3%로 집계됐다. 

이밖에 인사정책과 관련해서 △교육전문직원 선발시 자격요건 강화 △대규모학교 기피현상에 대한 정책 마련 △인사정책 변경시 다양한 채널 통한 홍보 △중등 도서벽지교사 선발 제도 개선 등의 의견이 제시됐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도출된 의견은 단기개선이 가능한 의제와 중장기적으로 접근할 의제 등으로 나누어 체계적이고 신중하게 반영해 나갈 계획”이라면서 “앞으로도 교육공동체로부터 신뢰받는 인사행정 구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
  • 기획) 김제시, 재난·재해 등 위기관리 현장을 가다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정읍시, 언론인 정례 브리핑 재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