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8 22:23 (목)
김제시의회, 제236회 임시회 폐회
상태바
김제시의회, 제236회 임시회 폐회
  • 임재영 기자
  • 승인 2020.05.23 1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등 2020년 제2회 추경예산 ‘9,546억 원’ 의결

 

김제시의회(의장 온주현)는 지난 22일 제236회 임시회 제2차 본회를 개회하고,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제2회 추경예산안과 17건의 조례안 및 일반안을 의결하고 폐회했다.

의회는 1회 추경 대비 506억 원 증액된 9,546억 원 규모의 2회 추경예산에 ▲지난 4월 30일 국회를 통과한 전 국민 긴급재난지원금 241억 원과 ▲코로나19 대응 김제시 재난기본소득 지원금 84억 원, ▲고용안정 선제대응 패키지사업 44억 원 등이 포함됐다.

이번 추경안 확정으로 김제시가 자체적으로 편성한 ‘김제시 재난기본소득 지원 사업’(시민 1인당 10만 원씩 지원)을 신속하게 추진함에 따라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의 어려움이 조금이나마 해소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온주현 의장은 “이번 추경예산의 편성 목적이 코로나19 사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는 것인 만큼, 신속하고 효율적인 예산 집행을 강조하고, 하루빨리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돼 시민들이 안정과 활력을 되찾고 침체된 지역경제가 회복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제=임재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판 뉴딜' 속도전에…새만금 개발 탄력 기대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정읍시, 언론인 정례 브리핑 재개
  • 정읍시, 전 시민 10만원씩 재난기본소득 지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