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3 03:02 (수)
우리밀 신품종 육성에 활용될 우수 유전자원을 찾아라!
상태바
우리밀 신품종 육성에 활용될 우수 유전자원을 찾아라!
  • 왕영관 기자
  • 승인 2020.05.20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진청, 21일 80개 나라 2500여 밀 유전자원 현장평가회 열어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국산 밀 자급률 향상 정책에 맞춰 우리밀 신품종 육성에 활용될 육종소재를 발굴하고, 정부혁신 성과제고를 위해 21일 농업유전자원센터에서 밀 유전자원 현장평가회를 연다.

이번 현장평가회는 80개 나라에서 수집해 농업유전자원센터가 보존하고 있는 2500여 자원을 대상으로 한다.
 
육종가들은 야생종, 재래종, 도입종, 육성종 등 농업 형질을 직접 관찰한 후 평가해 우리밀 신품종 육성 등 연구에 활용할 자원을 선발한다.
 
농촌진흥청은 자원 특성을 비교할 수 있도록 금강밀, 조경밀 등 대조품종을 같이 재배하고 있으며, 우수자원 선발 시 기준으로 활용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자원에는 대조품종보다 성숙기가 빠를 것으로 예측되는 자원, 줄기 길이가 50cm 내외인 자원, 까락이 길고 방사형으로 배열된 야생밀 자원 10여 개도 포함돼 있다.
 
자원들의 주요 표현형질인 성숙기, 줄기 길이 등과 화상 정보는 농촌진흥청 씨앗은행(농업유전자원서비스시스템)에서 공개할 예정이다.
 
이날 국산밀(금강밀)로 만든 빵과 쿠키를 시식하는 자리도 마련된다.

현장평가회에서 선발된 자원들은 우리밀 육성에 필요한 육종소재로 활용될 수 있도록 분양될 예정이다. 자원 분양을 희망하는 기관이나 연구자는 씨앗은행에서 신청하면 된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
  • 기획) 김제시, 재난·재해 등 위기관리 현장을 가다
  •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군산 기업 2곳 포함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